가요음악

일간스포츠

'뮤직뱅크' NCT 127, 에이티즈 제치고 1위 등극 "시즈니 고마워"

박상우 입력 2021. 09. 24. 19:2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뮤직뱅크'

NCT 127(엔시티 127)이 음악방송 1위 질주를 시작했다.

24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 1위 후보에는 NCT 127의 '스티커(Sticker)'과 에이티즈의 '데자뷰(Deja Vu)'가 이름을 올렸다. 대망의 1위 트로피는 NCT 127이 차지했다.

트로피를 건네받은 NCT 127은 "가장 먼저 소중한 시즈니(팬덤)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많은 조언해 주신 분들 감사드리고 앞으로 남은 활동도 열심히 할 테니 계속해서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NCT 127은 셔츠에 슬랙스 차림을 하고 특유의 파워풀한 안무를 선보였다. 중독성 강한 '스티커'의 멜로디와 함께 강렬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진한 여운을 남겼다.

'스티커'는 시그니처 피리 소스가 중독적인 힙합 댄스 곡이다. 멤버 태용과 마크가 랩 메이킹에 참여했으며, SM엔터테인먼트의 이사인 유영진 프로듀서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