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신사와 아가씨' 지현우 "KBS 공채 출신, 고향 돌아온 기분"

이하나 입력 2021. 09. 24. 14:45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지현우가 '신사와 아가씨'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9월 24일 오후 2시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 연출 신창석)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 됐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와 흙수저 '아가씨'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25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하나 기자]

배우 지현우가 ‘신사와 아가씨’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9월 24일 오후 2시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 연출 신창석)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 됐다.

지현우는 극 중 세 아이의 아빠이자 아내와의 사별로 상실감에 빠진 이영국으로 출연한다. 지현우는 “KBS 공채 출신이라 출근을 했었다. 고향에 온 느낌이다. 오랜만에 주말드라마로 인사하다 보니 영광이다. 예전과 다른 모습을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도 많다”고 말했다.

이어 “아무래도 호흡이 긴 작품이다 보니, 그 작품 안에서 여러가지 면을 보여드릴 수 있을 거 같다. 그 부분들이 더 자연스럽게 보이기 위해 많은 연습과 노력을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지현우는 “기존 작품보다는 진지하고 사랑에 대해서 아이가 있기 때문에 내가 과연 사랑을 해도 되는 것인가라는 물음표를 갖고 있다. 그래도 사랑하는 마음만큼은 누구보다 깊고 따뜻하다. 그걸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고 고전 작품이나 소설을 참고하고 있다”고 캐릭터에 대해 소개했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와 흙수저 ‘아가씨’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25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된다. (사진=KBS)

뉴스엔 이하나 bliss21@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