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데일리안

김민울, '빨강 구두' OST '내 안에 넌 그대로' 25일 발매

박정선 입력 2021. 09. 24. 14:24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김민울이 OST를 통해 안방극장에 애절한 메시지를 전한다.

김민울은 KBS2 일일 드라마 '빨강 구두' OST '내 안에 넌 그대로'의 녹음 녹음을 끝내고 25일 음원을 발표한다.

김민울은 데뷔 이후 솔로 활동을 이어오면서 2020년 12월 드라마 '누가 뭐래도'를 통해 OST 첫 가창에 나서서 '사랑하니까 아직도'를 발표한 후 오랜만에 독보적인 음색으로 시청자들에게 감동의 선율을 전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안방극장에 애절한 매시지 전달

가수 김민울이 OST를 통해 안방극장에 애절한 메시지를 전한다.


ⓒ더하기미디어

김민울은 KBS2 일일 드라마 ‘빨강 구두’ OST ‘내 안에 넌 그대로’의 녹음 녹음을 끝내고 25일 음원을 발표한다.


신곡 ‘내 안에 넌 그대로’는 이별 후 가슴 아픈 극중 인물들의 심정을 그린다. ‘Love you 아직도 나는 너를 Missing you 보내지도 못해 / 널 지우고 니 흔적 다 버려도 아직 인가봐 / I love you 언제쯤 괜찮아질까 난 내 안에 넌 그대로 / 어떡해야 해 어떡해야 해 이런 날’이라는 후렴구를 통해 안타까운 마음을 형상화했다.


웅장한 사운드와 애절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팝발라드 곡으로 작곡가 필승불패, 육상희, 이주용이 의기투합 해 김민울만의 애절함이 감도는 목소리로 OST를 완성했다.


김민울은 데뷔 이후 솔로 활동을 이어오면서 2020년 12월 드라마 ‘누가 뭐래도’를 통해 OST 첫 가창에 나서서 ‘사랑하니까 아직도’를 발표한 후 오랜만에 독보적인 음색으로 시청자들에게 감동의 선율을 전한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는 “가슴 속 깊이 각인되는 음성으로 자신만의 음색을 보여주고 있는 김민울이 이별 테마의 OST로 극중 인물들의 모습을 세밀하게 표현한 곡”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드라마 ‘빨강 구두’는 자신의 성공을 위해 혈육의 정을 외면한 채 사랑과 욕망을 찾아 떠난 비정한 엄마와 그녀에 대한 복수심으로 멈출 수 없는 욕망의 굴레에 빠져든 딸의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최명길, 소이현, 박윤재 등이 완벽한 연기 호흡으로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