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걸스플래닛999', 역대급 투표 기록..반전 스토리 만들어 낼까

이경호 기자 입력 2021. 09. 24. 13:17 수정 2021. 09. 24. 13:56

기사 도구 모음

엠넷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이하 '걸스플래닛999')이 또 한 번 역대급 기록을 남겼다.

지난 1차 투표(8월 13일~28일)에서 셀 투표를 제외한 개인 투표의 총 집계 표수가 2773만 4814표인 점을 고려한다면, 약 1591만여 표가 증가한 것.

투표 수는 한국과 글로벌 대부분의 지역에서 모두 증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엠넷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 1차 투표 TOP9./사진제공=엠넷

엠넷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이하 '걸스플래닛999')이 또 한 번 역대급 기록을 남겼다. 역대 서바이벌 프로그램들과 비교할 수 없는 높은 투표수를 기록했다.

K, C, J 세 개 그룹 참가자들의 생존과 탈락을 결정 지을 2차 투표(9월 3일~18일)에 한국을 비롯해 세계 167지역에서 참여한 가운데 무려 4364만 8173표가 집계됐다. 지난 1차 투표(8월 13일~28일)에서 셀 투표를 제외한 개인 투표의 총 집계 표수가 2773만 4814표인 점을 고려한다면, 약 1591만여 표가 증가한 것.

'걸스플래닛999' 참가자들을 향한 국내외 뜨거운 인기가 글로벌 화제성에 이어 투표수로 또 한 번 입증됐다

투표 수는 한국과 글로벌 대부분의 지역에서 모두 증가했다. 방송 회차가 지날수록 참가자들의 면면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 잡으며, 실제 투표로 연결된 것으로 보인다.

과연 투표수 증가가 24일 오후 방송되는 두 번째 생존자 발표식에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지도 새로운 기대 포인트다.

한편, 두 번째 생존자 발표식을 통해 54명의 소녀들 중 K, C, J 각 그룹의 하위 10명씩 총 30명이 탈락한다. 하지만 각 그룹 당 한 명씩, 총 세 명이 마스터 군단의 선택으로 플래닛 패스를 받아 다시 생존의 기회를 얻게 되며 총 27명의 참가자들이 다음 미션에 도전한다. 지난주 '콤비네이션 미션'에서 우승 팀들에게 각각 주어진 27만점의 베네핏이 생존자 발표식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또한 지난 첫 번째 생존자 발표식에서 J그룹의 카와구치 유리나가 1등을 한 가운데 과연 두 번째 생존자 발표식에서는 어느 그룹의 어떤 소녀가 TOP 1으로 등극할 것인지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글로벌 걸그룹 데뷔 프로젝트 '걸스플래닛999'는 24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