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김고은 측 "'작은 아씨들'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공식)

황혜진 입력 2021. 09. 24. 12:57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김고은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김고은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9월 24일 뉴스엔에 "'작은 아씨들'은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김고은의 차기작 후보가 된 '작은 아씨들'은 김희원 감독이 연출하는 신작이다.

김고은은 최근 tvN '치즈인더트랩', tvN '도깨비',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 영화 '계춘할망', '변산', '유열의 음악앨범', '영웅' 등에 출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황혜진 기자]

배우 김고은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김고은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9월 24일 뉴스엔에 "'작은 아씨들'은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김고은의 차기작 후보가 된 '작은 아씨들'은 김희원 감독이 연출하는 신작이다. 김희원 PD는 그간 MBC '화려한 유혹', '황금주머니', '돈꽃', tvN '왕이 된 남자', '빈센조'를 연출했다.

김고은은 최근 tvN '치즈인더트랩', tvN '도깨비',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 영화 '계춘할망', '변산', '유열의 음악앨범', '영웅' 등에 출연했다.

이어 화제 속 방영 중인 tvN 금토드라마 '유미의 세포들'(극본 김윤주 김경란/크리에이터 송재정/연출 이상엽)에 출연 중이다. 김고은은 주인공 유미 캐릭터를 맞춤옷처럼 소화하며 드라마 흥행을 이끌고 있다.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