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홈타운' 김예은, 절친 한예리와 재회할까..극적 활약 '기대↑'

최희재 입력 2021. 09. 24. 10:09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김예은이 '홈타운'에서 열연을 펼쳤다.

김예은은 23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2회에서 과거 1987년 한예리(조정현 역)의 학창시절 절친했던 친구 경주 역할로 안방극장에 첫 등장했다.

이날 경주(김예은 분)는 연이은 사주시 강력범죄 사건으로 지쳐 잠든 남편 이시정(조복래)을 위해 주방에서 조용히 아침을 준비했다.

또 경주는 조정현(한예리)와 과거 친한 사이였기에 "자기 선배는 별 말씀 없으시드나"고 걱정스레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배우 김예은이 '홈타운'에서 열연을 펼쳤다.

김예은은 23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 2회에서 과거 1987년 한예리(조정현 역)의 학창시절 절친했던 친구 경주 역할로 안방극장에 첫 등장했다.

이날 경주(김예은 분)는 연이은 사주시 강력범죄 사건으로 지쳐 잠든 남편 이시정(조복래)을 위해 주방에서 조용히 아침을 준비했다. 경주는 아침 식사 중 남편에게 “자기 발령 받고서 처음이네. 이런 사건은. 아까 아침에 뉴스 보는데 기분이 좀 이상하더라. 막상 자기 사건이라고 생각하니 새삼 뉴스가 자극적으로 나가는 것처럼 느껴지더라”고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또 경주는 조정현(한예리)와 과거 친한 사이였기에 “자기 선배는 별 말씀 없으시드나”고 걱정스레 물었다. 조정현의 가족이 사주시 테러사건으로 고향을 강제로 떠났던 만큼, 이들의 다시 인연이 이어질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앞서 극 초반 경주는 교복차림으로 나타났고, 마지못해 친구들을 뒤따랐다. 창고에서 오싹한 분위기가 펼쳐지며 동네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음이 암시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홈타운'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사진=tvN '홈타운'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