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백반기행' 김정은 "고소영X이혜영X김희애, 만날 때마다 맛집 찾아"

이경호 기자 입력 2021. 09. 24. 09:29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김정은이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일일 식객으로 나선다.

24일 오후 방송될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아 우리 민족이 사랑하는 '한우' 특집 2부 '소고기 잔치'로 꾸며진다.

이번 방송에서는 '로코의 여왕' 배우 김정은이 일일 식객으로 함께한다.

김정은이 식객 허영만 못지않은 '맛집 마니아'의 면모를 드러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배우 김정은이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일일 식객으로 나선다./사진=TV조선

배우 김정은이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일일 식객으로 나선다.

24일 오후 방송될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아 우리 민족이 사랑하는 '한우' 특집 2부 '소고기 잔치'로 꾸며진다. 이번 방송에서는 '로코의 여왕' 배우 김정은이 일일 식객으로 함께한다. 사랑스러운 연기뿐 아니라, 음악·예능 MC로도 종횡무진 활약하는 '만능 엔터테이너' 그녀의 매력만큼이나 다양한 맛을 지닌 한우의 무한 변신이 공개된다.

김정은이 식객 허영만 못지않은 '맛집 마니아'의 면모를 드러낸다. 그녀의 '특급 인맥' 배우 고소영, 이혜영, 김희애와는 오랜 시절 함께한 연예계 절친이라고 말하며 "(우리는) 만날 때마다 소문난 맛집을 찾아다닌다!"고 전해 식객 허영만을 화들짝 놀라게 했다. 그중에서도 김정은이 '실패 없는 맛집 탐방'의 주역으로 한 명을 꼽아 귀를 기울이게 했는데, '맛집 마니아'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같이 우아하고 화려한 외모와 달리, 소탈한 식성의 김정은은 백반기행 내내 반전 매력을 뽐냈다. 청담동 골목길에 있는 소 내장구이 맛집에서 고소한 곱이 가득 찬 한우곱창구이 먹방을 선보여 시선을 집중시켰다. 씹는 맛이 일품인 특양과 살짝 구워 쫄깃한 염통구이의 맛에 두 식객의 눈이 휘둥그레지며 숟가락을 놓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맛있는 음식을 먹는 동안에도 김정은은 숨길 수 없는 '진행 본능'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과거 자신의 이름을 내건 음악 프로그램 '김정은의 초콜릿'은 물론, 최근에도 음악예능 프로그램의 MC를 맡은 그녀는 여전한 재치와 입담으로 식객 허영만의 자리를 위협했다고. 식객은 물론 제작진도 감탄을 연발한 그녀의 톡톡 튀는 입담도 공개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