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MBC연예

'홈타운' 사라진 이레! 한예리, 조카 걱정에 눈물을 삼키며 뉴스 애써 외면

임주희 입력 2021. 09. 23. 23:35

기사 도구 모음

23일 방송된 tvN '홈타운'에서는 여러 사건들로 인해 어수선한 사주시의 모습과 사주 시민들의 불안감이 점차 높아지는 모습이 공개됐다.

한예리(조정현 역)의 엄마이자 이레(조재영 역)의 할머니인 박미현(정경숙 역)은 뉴스에서 중계되는 '여중생 연쇄 실종' 사건을 불안한 마음으로 지켜보았다.

한예리 역시 이레의 실종으로 불안감이 커져 있는 상태로 뉴스에서 '조 모양 실종 사건'을 전달하자 신경질적으로 TV 콘센트를 뽑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3일 방송된 tvN '홈타운'에서는 여러 사건들로 인해 어수선한 사주시의 모습과 사주 시민들의 불안감이 점차 높아지는 모습이 공개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한예리(조정현 역)의 엄마이자 이레(조재영 역)의 할머니인 박미현(정경숙 역)은 뉴스에서 중계되는 '여중생 연쇄 실종' 사건을 불안한 마음으로 지켜보았다.

iMBC 연예뉴스 사진


그런 박미현의 모습에 한예리는 "TV 보지말고 쉬어"라며 리모컨으로 TV를 끄려고 했으나 박미현이 막아섰다. 한예리 역시 이레의 실종으로 불안감이 커져 있는 상태로 뉴스에서 '조 모양 실종 사건'을 전달하자 신경질적으로 TV 콘센트를 뽑았다. 한예리는 "엄마...우리 재영이 내 목숨이랑 바꿔서라도 찾아올테니까"라며 눈물을 애써 삼키며 이야기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한예리는 이어서 "제발 이런 거 보지마"라고 엄마인 박미현에게 부탁했다. 아무 말없이 한예리만 지켜보던 박미현은 눈물을 흘리며 넋이 나간 채로 멍하니 허공을 응시했다. 한예리는 그런 엄마 옆에 앉으며 함께 눈물을 삼키며 사라진 조카, 이레를 걱정하는 마음을 애써 눌렀다.

한편, tvN '홈타운'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임주희 | 화면캡처 tvN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