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유연석 "김대명 '가을 우체국 앞에서' 순위 주식차트 보듯 확인"(슬의2 스페셜)

서유나 입력 2021. 09. 23. 22:11

기사 도구 모음

유연석이 김대명의 개인 음원에 대한 애착을 폭로했다.

이날 유연석(안정원 역)은 김대명(양석형 역)의 솔로곡 '가을 우체국 앞에서'가 차트 역주행 중인 것을 언급 "(인기를) 실감 못하고 차트를 안 보다가 오늘 대명이 형 볼 것 같아서 (확인했다)"며 김대명이 "항상 주식 차트 보듯 본다"고 폭로해 웃음을 줬다.

유연석은 "촬영 시간보다 많은 시간을 밴드에 할애했다"며 극의 대사보다 밴드 곡을 더 챙긴 사실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서유나 기자]

유연석이 김대명의 개인 음원에 대한 애착을 폭로했다.

9월 23일 방송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 스페셜 방송에서는 시즌2 마지막 곡 밴드 연습을 위해 연습실에 모인 99즈 '미도와 파라솔'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유연석(안정원 역)은 김대명(양석형 역)의 솔로곡 '가을 우체국 앞에서'가 차트 역주행 중인 것을 언급 "(인기를) 실감 못하고 차트를 안 보다가 오늘 대명이 형 볼 것 같아서 (확인했다)"며 김대명이 "항상 주식 차트 보듯 본다"고 폭로해 웃음을 줬다.

조정석(이익준 역)은 이렇게 밴드에 진심이 된 것에 대해 "드라마를 시작하기 전에 감독님을 통해서 '이런 드라마다' 소개를 받고 얘기 들었을 때 각오는 모두 돼 있었다. (그런데) 농익었다고 해야 하나, 새로운 곡을 받으면 숙지할 때까지 시간이 짧아졌다"고 말했다.

유연석은 "촬영 시간보다 많은 시간을 밴드에 할애했다"며 극의 대사보다 밴드 곡을 더 챙긴 사실을 밝혔다.

정경호(김준완 역) 또한 "저는 밴드를 하면서 한번도 웃고 즐긴 적이 없다. 썩 즐겁지 않았다"고 솔직히 토로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스페셜'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