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라디오스타' 정지윤 "김연경, 배구에 꽂혀서 다행" 폭소

박정수 입력 2021. 09. 22. 23:39 수정 2021. 09. 22. 23:48

기사 도구 모음

'라디오스타' 정지윤이 한 줄 평을 준비했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배구선수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지윤은 언니들을 위해 촌설살인 한 줄 평을 준비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라디오스타' 정지윤이 한 줄 평을 준비했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배구선수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지윤은 언니들을 위해 촌설살인 한 줄 평을 준비했다. 먼저 정지윤은 김연경에 "연경언니 빼고 다들 알고 계실 거다. 언니가 배구에 꽂혀서 다행이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어 양효진에는 "약간 허당끼가 있다. 오늘같은 경우도 출발을 해야하는데 옷을 두고 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정아에는 "멀리서보면 화나보이는데 가까이서보면 따뜻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다.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MBC 방송 화면 캡처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