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마이데일리

김준호 "김정환·구본길 승무원 아내, 내 소개 아냐..각개전투" ('돌싱포맨')

입력 2021. 09. 22. 00:44 수정 2021. 09. 22. 00:46

기사 도구 모음

펜싱 국가대표 김준호가 승무원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들려줬다.

2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펜싱 국가대표 김정환, 구본길, 김준호, 오상욱 선수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이 "(김정환, 구본길, 김준호) 세 분다 승무원과 결혼하셨대"라고 재미난 인연을 소개했다.

이에 김준호는 "제가 제일 먼저 결혼해서 소개해준 줄 아는 분들이 많은데 각개전투다"고 털어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펜싱 국가대표 김준호가 승무원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들려줬다.

2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펜싱 국가대표 김정환, 구본길, 김준호, 오상욱 선수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이 "(김정환, 구본길, 김준호) 세 분다 승무원과 결혼하셨대"라고 재미난 인연을 소개했다.

이에 김준호는 "제가 제일 먼저 결혼해서 소개해준 줄 아는 분들이 많은데 각개전투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저는 제가 먼저 번호를 물어봤다. 밖에서 술 마시다가 만났다"고 하늘이 아닌 땅에서 이뤄진 아내와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이어 그는 "처음에 제가 손목을 잡고 남자친구가 있는지 물었다. 그냥 놓고 가더라. 화장실 갔다 왔는데 집에 갔다"며 "그래서 그 옆에 있던 지인 분에게 번호를 물어봤다. 그만큼 제가 첫 눈에 반한 거다. 그런데 물어봐 주겠다는 지인의 휴대폰 배터리가 나가서 그분의 연락처를 받았다. 그렇게 번호를 입수해 연락한 뒤 만났다. 저보다 5살이 더 많다"고 흥미진진한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