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이현이 "뽀뽀 안 한지 5년"→홍성기 "이 얼굴이 뽀뽀하겠냐" 도발 (ft.사교육이몽) [어저께TV]

김수형 입력 2021. 09. 21. 06:50

기사 도구 모음

'동상이몽2'에서 다양한 에필로극 중에서도 이현이와 홍성기 부부가 현실 부부케미로 스킨십 이몽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홍성기는 "원래 뽀뽀 했는데, 이현이가 웃긴 표정을 짓더라,  이 얼굴엔 뽀뽀 못하겠더라"고 했고 이현이도 "뽀뽀 안 한지 5년 됐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수형 기자] ‘동상이몽2’에서 다양한 에필로극 중에서도 이현이와 홍성기 부부가 현실 부부케미로 스킨십 이몽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20일 SBS 예능 ‘동상이몽 시즌2’이 전파를 탔다. 

이날 톱모델 송해나가 이현이와 홍성기 부부 집을 방문했다. 송해나는 “소주 사왔다”며 술병을 꺼냈고 홍성기는 “내 술 친구가 왔다”며 반겼다. 모델계에서 송해나가 주당이라고. 소주 4병이 기본이라고 했다. 

특히 홍성기는 송해나가 과거 모델 오디션 도전자 중 응원했던 참가자라며 팬심을 드러냈다.  이현이에게 질투하지 않는지 묻자 이현이는 “남편 덕에 해나와 친해졌다”면서 “해나에게 진심으로 고마워, 내가 그에게 저런 미소를 주지 못하는데 이 세상에 어떤 존재가 그를 기쁘게 해주니 고맙다”고 쿨하게 말해 폭소케 했다.  

이현이는 “심지어 우리 자가격리할 때 남편이 어차피 우리도 격리면 해나도 같이 우리 집에서 격리하자고 했다”고 했다. 술친구가 필요했다고. 송해나와 홍성기는 “격리할 때 화상채팅할 걸 그랬다”며 케미를 보였다.  

송해나의 모델 데뷔를 물었다. 송해나는 “키 168.9cm 모델치고 키가 제일 작아, 쇼핑몰로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다”고 했고 이에 이지혜는 “쿨 유리의 쇼핑몰, 유리가 발탁한 모델”이라며 반가워했다. 

특히 홍성기는 “하루에 두 번은 이현이를 검색한다”면서 “현이가 한 때 악성댓글에 시달린 적 있어, 너무 운다는 것”이라 언급했다.이에 이현이는 “그런 댓글도 남편을 통해 알았다,  그래도 내 SNS에 오버한다고 비판 댓글을 달아, 꼴보기 싫다는 말이었다”며 이를 떠올렸다. 

그러자 홍성기는 “속으로 불이 났지만 남편으로 댓글을 달아, 리액션으로 장점이 많으니 너그러운 마음으로 시청해달라고 댓글 달았다”면서  “워낙 리액션이 커, 모두가 좋아할 수 없으니 내가 선플을 달려고 해,평소에 상처받을까봐 관리해주는 편”이라며 속깊은 모습을 보였다.  

송해나는 두 사람에게 현실부부의 스킨십에 대해 물었다.  홍성기는 “원래 뽀뽀 했는데, 이현이가 웃긴 표정을 짓더라,  이 얼굴엔 뽀뽀 못하겠더라”고 했고 이현이도 “뽀뽀 안 한지 5년 됐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취중 뽀뽀 말고는 맨정신으로 뽀뽀한 적이 없다고. 심지어 이현이가 뽀뽀 방어술을 한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본 김구라가 “부부끼리 안 하면 어디가서 하냐”고 하자, 이현이는 “그것때문에  남편과 많이 싸워, 첫째 출산 후 호르몬이 너무 심해졌다”면서 “아기를 낳고 나니까 세상의 중심이 아이만 보인다, 아이말곤 다 바이러스 같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지혜는 “남편이 최근 건강검진했는데 건강적신호, 운동이 꼭 필요한 시점”이라면서 진심으로 걱정했다.  그러면서 스파르타 운동에 돌입, 문재완은 “나 너무 힘들어, 집에 가자”며 이지혜에게 S.O.S를 쳤다. 

이지혜는 휴식을 위해 카드 플렉스를 보였고, 문재완은 정찬성과 함께 커피숍에 나서며 “ 오늘 와이프 카드라 괜찮다, 빵 먹자”며 가벼운 발걸음으로 먹방을 시작했다.  

빵을 흡힙 후 두 사람은 키덜트족 성지인 분홍 캐릭터 숍에 들렀다. 이를본 이지혜는 “결혼 전 연애시절에도 남편이 여행을 다녀오면 면세점 표 선물이 아니라 캐릭터 파우치를 선물했다”면서 “헤어져야하나 별생각을 다해,혹시 그 회사 재벌2세인가 생각했다”고 회상해 웃음을 안겼다. 

이때, 문재완은 캐릭터 숍에서 무려 35만원어치 카드를 긁었고 고스란히 이지혜 휴대폰 문자로 발송됐다. 이지혜는 “뭐야 미쳤나봐, 나 잘 못 본거야 지금? 미친거 아니야?”라며 선 넘는 지출에 충격을 받았다.  

/ssu08185@osen.co.kr

[사진]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쳐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