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오징어게임' 허성태, 456억에 눈 먼 조폭役..찰떡 캐릭터

김보라 입력 2021. 09. 20. 17:06

기사 도구 모음

'오징어 게임' 허성태가 극악무도한 악역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허성태는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극본 연출 황동혁)에서 참가자들 사이의 긴장감을 유발시키는 조폭 덕수 역을 맡아 호평을 얻고 있다.

황동혁 감독은 지난 15일 진행된 '오징어 게임'의 제작발표회에서 "덕수가 참가자들 사이에서 긴장감을 유발 할 수 있도록 신경을 썼다"고 언급하며 허성태가 연기한 덕수 캐릭터에 대해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보라 기자] ‘오징어 게임’ 허성태가 극악무도한 악역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허성태는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극본 연출 황동혁)에서 참가자들 사이의 긴장감을 유발시키는 조폭 덕수 역을 맡아 호평을 얻고 있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허성태가 연기한 덕수는 조직에 몸을 담고 있다가 어떠한 사연으로 인해 조직의 돈을 도박으로 탕진하고, 우연한 기회에 접한 오징어 게임에 자신의 모든 것을 거는 인물. 덕수는 조직 출신인 만큼 오징어 게임 내에서도 자신만의 조직을 결성해 무력으로 판을 장악하기 시작한다.

덕수는 상금에 눈이 멀어 폭력을 아무렇지 않게 저지르며, 게임을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거는가 하면, 자신의 죽음이 눈앞에 보이는 극한 상황이 처해지자 처절하게 목숨을 구걸하는 다면적인 캐릭터다.

허성태는 참가자들에게 협박과 회유를 오가며 극의 전개에 팽팽한 줄다리기를 선사하며 극의 긴장감을 이끌었다는 평가다.

또한 조폭 출신 덕수를 연기 하기 위해 얼굴부터 어깨까지 이어지는 타투를 그렸고, 체중 20kg 증량을 통해 압도적인 비주얼을 만들었다.

황동혁 감독은 지난 15일 진행된 ‘오징어 게임’의 제작발표회에서 "덕수가 참가자들 사이에서 긴장감을 유발 할 수 있도록 신경을 썼다"고 언급하며 허성태가 연기한 덕수 캐릭터에 대해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허성태는 황 감독의 영화 '남한산성'(2017)에 출연한 바 있다.

한편 허성태는 최근 영화 ‘야행’의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넷플릭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