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문희경,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 "웬만한 래퍼 내 손안에..송민호는 내 아들" (컬투쇼)

박정민 입력 2021. 09. 20. 15:35

기사 도구 모음

배우 문희경이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이라고 밝히며 래퍼들과 친분에 대해 언급했다.

김태균은 "문희경 씨가 87년도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이다"고 말했고, 문희경은 "믿기지가 않죠? 대상을 받고 안 뜬 케이스 1호다. 그때 대상은 스타 지름길이었다. 이선희, 이상은 등이 있다. 저만 유달리 안 뜨고 묻혀있었다. 그게 저한텐 아픔인데 그 아픔을 드러내고 배우를 하면서 노래를 할 수 있다는 게 행복하다. 지금까지 누가 살아남느냐가 중요한 것 같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정민 기자]

배우 문희경이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이라고 밝히며 래퍼들과 친분에 대해 언급했다.

9월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 박현빈, 게스트 문희경, 슬리피가 출연했다.

문희경은 "어릴 때 꿈이 가수였다. 가수가 여의치 않아서 꿈을 포기하고 뮤지컬을 하다가 배우로 지금까지 있었다. 세상이 좋다 보니까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도 나오고 하면서 노래를 다시 하게 됐다. 예전엔 한 우물만 파야 했는데 세상이 달라져서 다 잘하는 사람을 원한다. 그래서 정말 행복하고 오래 살다 볼 일이다"고 웃었다.

박현빈은 "랩도 장난 아니다. 트로트, 랩, 연기 다 잘한다"고 감탄했다. 김태균이 래퍼들과 친하냐고 묻자 문희경은 "웬만한 래퍼들은 제 손안에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슬리피는 "저보다 래퍼 많이 한다"고 웃었다. 문희경은 "송민호는 제 아들이다. 슬리피 보다 송민호 씨랑 친하다. 슬리피 친구 딘딘이랑 친하다"고 밝혔다.

김태균은 "문희경 씨가 87년도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이다"고 말했고, 문희경은 "믿기지가 않죠? 대상을 받고 안 뜬 케이스 1호다. 그때 대상은 스타 지름길이었다. 이선희, 이상은 등이 있다. 저만 유달리 안 뜨고 묻혀있었다. 그게 저한텐 아픔인데 그 아픔을 드러내고 배우를 하면서 노래를 할 수 있다는 게 행복하다. 지금까지 누가 살아남느냐가 중요한 것 같다"고 밝혔다.

(사진=뉴스엔 DB)

뉴스엔 박정민 odul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