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헬스보이 이승윤, 복근 실종된 근황 "17년간 쌓은 이미지 어떡할 거냐"(코빅)

박정민 입력 2021. 09. 19. 20:22

기사 도구 모음

개그맨 이승윤이 '코미디 빅리그'에 깜짝 출연했다.

9월 19일 방송된 tvN '코미디 빅리그' 두분 사망 토론에서는 '사랑 없는 결혼하고 무병장수, 사랑하는 이상형과 결혼하고 단명하기'라는 주제로 토론을 펼쳤다.

박영진은 "사랑하지 않는 사람이랑 결혼해서 무병장수한다고 치자. 그럼 아내한테 정을 안 주니까 자식에게 준다. 자식이 커서 아빠가 해준 게 뭐 있냐고 하면 갑자기 출연하는 프로그램이 '나는 자연인이다'이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정민 기자]

개그맨 이승윤이 '코미디 빅리그'에 깜짝 출연했다.

9월 19일 방송된 tvN '코미디 빅리그' 두분 사망 토론에서는 '사랑 없는 결혼하고 무병장수, 사랑하는 이상형과 결혼하고 단명하기'라는 주제로 토론을 펼쳤다.

주제를 들은 이상준은 "사랑 없이 결혼하는 사람이 있나?"라고 의아해했고, 박영진은 "그런 사람이 간혹 있다"고 대답했다. 이에 이상준은 "너처럼?"이라며 "아저씨처럼 결혼하고 싶다고. 왜 피해의식 있냐"라고 놀렸고 박영진은 당황하며 "오늘 아침에도 뽀뽀하고 왔어"라며 반박했다.

이상준은 '사랑 없는 결혼 후 무병장수'를 선택했다. 그는 "사랑이 오래 지속되면 지겹다. 결혼했는데 영원히 사랑할 수 없는데 지겹다. 연인, 부부 얼굴 한번 마주 봐라. 지겹다. 진짜 신기한 게 뭐냐면 결혼을 하면 오래 살면 사랑하는 사람이 계속 나타난다"고 말했다. 최성민이 "그럼 바람을 피우겠다는 이야기냐"라고 묻자 이상준은 "아이도 나오고 손주도 나온다. 왜 이렇게 당황을 하냐. 그런 적 있었냐"라고 공격했다.

박영진은 "요즘 젊은 것들이 장수하려고 하는 게 문제다. 명줄은 정해져 있다. 오래 살겠다고 하는 게 저탄고지다. 오래 살라고 식단까지 하냐. 나 때 오래 살려고 할 수 있었던 건 시댁이랑 멀리 떨어져서 사는 것밖에 없었다. 그러다 경부 고속도로가 뚫리면서 단명하기 시작한 거다"고 열변을 토했다. 이어 "남편들 하는 것 보면 가관이다. 와이프 보겠다고 칼퇴 하던 것들이 야근 핑계 대고 후배들 앞에서 술 먹고 한다는 소리가 '네들은 절대 결혼하지 마라'다. 어디 건방지게 천기누설을 하냐"라고 덧붙였다.

박영진은 "사랑하지 않는 사람이랑 결혼해서 무병장수한다고 치자. 그럼 아내한테 정을 안 주니까 자식에게 준다. 자식이 커서 아빠가 해준 게 뭐 있냐고 하면 갑자기 출연하는 프로그램이 '나는 자연인이다'이다"라고 말했다.

그때 '나는 자연인이다'에 출연하는 이승윤이 깜짝 등장했다. 이승윤은 박영진이 "헬스보이"를 외치며 복근 공개를 원하자 계속 거부했다. 그러다 박영진이 틈을 타 윗옷을 살짝 올렸고, 이승윤의 탄탄한 복근은 온데간데없었다. 이에 이승윤은 "운동 안 한다고"라며 "너 이거 어떡할 거냐. 17년 동안 쌓아온 이미지를 네가"라며 억울함을 드러냈다.

(사진=tvN '코미디 빅리그' 캡처)

뉴스엔 박정민 odul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