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텐아시아

[무비가이드] '종착역', '세상의 끝'을 찾아 떠난 14살 소녀들이 찾은 답은?

김지원 입력 2021. 09. 18. 16:30

기사 도구 모음

숨가쁘게 돌아가는 일상 속에서 사춘기 소녀들과 하루를 동행하는 작은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영화 '종착역'이 관객을 찾는다.

추석 연휴 마지막날 개봉하는 외화 '캔디맨'과 애니메이션 '극장판 마이 리틀 포니: 새로운 희망'으로, 현재 상영 중인 한국영화들과는 또 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숨가쁘게 돌아가는 일상 속에서 사춘기 소녀들과 하루를 동행하는 작은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영화 '종착역'이 관객을 찾는다. 추석 연휴 마지막날 개봉하는 외화 '캔디맨'과 애니메이션 '극장판 마이 리틀 포니: 새로운 희망'으로, 현재 상영 중인 한국영화들과는 또 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종착역'-14살 소녀들은 무공해 성장 무비

영화 '종착역' 포스터 / 사진제공=필름다빈



감독 권민표, 서한솔
출연 설시연, 박소정, 한송희
개봉 9월 23일

14살 소녀들은 무공해 성장 무비가
'종착역'은 '세상의 끝'을 찍어 오라는 방학 숙제를 하기 위해 여행을 떠나는 14살 시연, 연우, 소정, 송희의 여정을 담은 이야기. 앞서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등 국내외 유수 영화제에 공식 초청받았고, 제9회 무주산골영화제, 제9회 서울구로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수상하며 작품성과 화제성을 인정받았다. 즉흥과 우연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는 노련한 태도가 돋보이는 작품으로, 주연을 맡은 청소년 배우들의 꾸밈없는 연기가 눈길을 끈다. 짙은 녹음과 매미 울음소리 등 힐링을 선사하는 한여름의 싱그러운 미장센이 펼쳐진다. 진솔하고 서정적이면서도 경쾌한 분위기와 사춘기 소녀들의 순수한 모습이 따스함을 선사한다.

 '캔디맨'-무심코 부른 '그 이름'이 가져올 끔찍한 결과

영화 '캔디맨' 포스터 / 사진제공=유니버설 픽쳐스



감독 니아 다코스타
출연 야히아 압둘 마틴 2세, 테요나 패리스
개봉 9월 22일

'겟 아웃', '어스'로 치밀하게 배치된 복선과 은유, 소름 끼치는 반전 스토리를 선보였다는 호평을 받은 조던 필 감독이 호러 유니버스를 확장한다. '캔디맨'은 거울을 보고 이름을 다섯 번 부르면 나타나는 미지의 존재 캔디맨을 둘러싼 미스터리 공포로, 시카고 카브리니 그린을 배경으로 하는 '캔디맨' 도시괴담을 새롭게 각색했다. 영화는 괴담을 그저 거짓으로 치부하고 캔디맨을 부른 이들이 마주하는 끔찍한 상황을 통해 현실과 괴담을 오가는 미스터리한 재미를 전한다. '캔디맨'에는 공포 영화의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 조던 필 감독이 공동각본과 제작으로 참여했다. 비주얼 디렉터 니아 다코스타 감독은 공포 영화에서는 이례적으로 밝은 채도의 컬러를 활용해 기존 작품들과 차별화를 꾀했다.

 '극장판 마이 리틀 포니: 새로운 희망'-포니 시리즈 최초 풀 3D

영화 ‘극장판 마이 리틀 포니: 새로운 희망’ 포스터 / 사진제공=BoXoo 엔터테인먼트



감독 로버트 컬린, 호세 L. 우차 엔리쿠에즈, 마크 파티베네
출연 제인 크라코스키, 바네사 허진스, 제임스 마스던
개봉 9월 22일

무지갯빛 사랑스러운 비주얼로 전 세계를 사로잡은 '마이 리틀 포니'의 극장판 시리즈 '극장판 마이 리틀 포니: 새로운 희망'이 관객을 찾아온다. 이번 극장판은 꼬마 조랑말 써니가 전설 속 유니콘 이지, 그리고 새로운 친구들과 함께 잃어버린 마법 능력을 되찾기 위해 여정을 떠나는 어드벤처 애니메이션. '마이 리틀 포니' 시리즈 중 최초의 풀 3D 애니메이션으로, 2D 카툰 애니메이션이었던 기존 시리즈들보다 업그레이드된 컬러감, 입체감, 생동감을 느낄 수 있다. 이번 영화는 사랑스러운 캐릭터들이 다름을 인정하고 진정으로 친구가 되는 과정을 섬세하게 담아내며 따뜻한 교훈을 선사한다. 제인 크라코스키, 바네사 허진스, 제임스 마스던 등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이 더빙을 맡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