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김선호 "나 이 맛에 '1박 2일' 촬영 와" 행복감 200%

하수정 입력 2021. 09. 18. 14:12

기사 도구 모음

'1박 2일' 멤버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역대급 점심 미션이 펼쳐진다.

1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추석 대기획 문화유산 특집 '상속자들' 두 번째 이야기에서는 우리나라 무형 문화유산의 매력을 전파하기 위해 떠난 여섯 남자의 여행기가 펼쳐진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KBS 2TV '1박 2일 시즌4'는 오는 1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하수정 기자] ‘1박 2일’ 멤버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역대급 점심 미션이 펼쳐진다.

1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추석 대기획 문화유산 특집 ‘상속자들’ 두 번째 이야기에서는 우리나라 무형 문화유산의 매력을 전파하기 위해 떠난 여섯 남자의 여행기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윗마당 팀(김종민, 딘딘, 문세윤)은 미션과 관련된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상반된 반응을 보인다. 이어 상상치도 못한 미션이 등장, 세 사람은 동공 지진을 일으키며 탄식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딘딘과 문세윤은 가족들까지 포섭한 제작진의 치밀함에 감탄하며 점심을 위한 의욕을 불태운다.

윗마당 팀은 불효자 탈출을 위해 시각과 미각을 총동원해 미션을 수행한다. 그러나 충격적인 맛의 음식이 등장하자 김종민은 물론 ‘먹선생’ 문세윤마저 음식을 손절하며 위기를 맞는다고 해 이들을 혼돈에 빠지게 한 미션의 정체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아랫마당 팀(김선호, 라비, 연정훈)은 시원한 정자 아래 앉아 묵사발 한 상을 맛보는 행복을 누린다. 음식부터 환경까지 완벽한 여유를 즐기던 김선호는 ”나 이 맛에 ‘1박 2일’ 촬영 온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내는가 하면, 평소 음식에 욕심이 없던 연정훈은 라비를 위협하는 폭풍 먹방으로 ‘신 먹방러’에 등극한다고 해 두 팀의 엇갈린 운명에 호기심이 커지고 있다.

과연 역대급 탈룰라에 불효자가 속출한 윗마당 팀의 점심 식사 미션이 무엇일지, 또 만족도 200%를 자랑하는 아랫마당 팀의 점심 식사가 어떻게 그려질지 본방송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KBS 2TV ‘1박 2일 시즌4’는 오는 1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2TV '1박 2일 시즌4'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