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원 더 우먼' 성질머리 본능 깨운 이하늬, 예배당 난동 포착[오늘TV]

박수인 입력 2021. 09. 18. 13:39

기사 도구 모음

'원더우먼(One the Woman)' 이하늬의 분노 3단 콤보 현장이 포착됐다.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연출 최영훈 /극본 김윤 /제작 길픽쳐스)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원더우먼(One the Woman)’ 이하늬의 분노 3단 콤보 현장이 포착됐다.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연출 최영훈 /극본 김윤 /제작 길픽쳐스)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차장검사의 라인 타기에 몰두하던 비리 검사 조연주(이하늬)는 수사 도중 자신과 똑같은 외모, 똑같은 옷차림의 재벌가 며느리 강미나(이하늬)를 목격했고, 혼란스러움도 잠시, 갑자기 나타난 의문의 차에 치여 응급실로 실려 갔던 터. 더욱이 눈을 뜬 조연주 앞에 등장한 사람은 다름 아닌 강미나의 시어머니 서명원(나영희)이었고, 기억상실에 걸린 조연주가 “내가... 내가 누구에요?”라며 혼란스러워하는 ‘인생체인지 엔딩’이 펼쳐져 짜릿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와 관련 18일 방송될 2회에서 재벌가 며느리의 삶을 살게 된 비리 검사 조연주가 성질머리 본능을 일깨우고 있는 ‘분노 3단 콤보’ 현장이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극중 기억상실에 걸린 조연주가 강미나의 시댁 식구들과 함께 추도 예배에 참석한 장면. 성경책을 들고 있던 조연주가 갑자기 매서운 눈빛을 찌릿 날리더니 자리를 박치고 일어나고, 이어 자신을 말리는 남편 한성운(송원석)을 어이가 없다는 눈동자로 당당하게 맞받아친다. 조연주의 난동으로 순식간에 예배당이 아수라장이 된 가운데 시아버지 한영식(전국환), 시어머니 서명원, 시누이 한성혜(진서연) 등 시댁 식구들이 등을 돌리고 망연자실한 표정을 짓고 있어, 과연 조연주가 예배 도중 분노를 터트린 이유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한주그룹 일가가 총출동하는 이번 ‘분노 3단 콤보’ 현장에서는 시작부터 시원한 웃음소리와 함께 활기찬 에너지가 드리워졌다. 현장 스틸 카메라에 방긋 웃음과 브이 포즈를 내비치며 여유롭게 촬영을 준비해 가던 배우들은 본 촬영에 돌입하자 웃음기 없는 표정으로 순식간에 캐릭터 속으로 빠져들었던 터. 이후 이하늬는 극중 조연주의 불량한 눈빛으로 코믹 열연을 쏟아내며 단번에 시선을 집중시켰고, 컷 소리가 들리자 이하늬의 열연에 곳곳에서 웃음이 터져 나오면서 마지막 순간까지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제작진은 “믿고 보는 이하늬의 코믹 열연이 빛을 발하는 장면”이라며 “조연주의 사이다 활약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거침없고 짜릿한 행보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18일 오후 10시 방송. (사진=SBS ‘원 더 우먼’)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