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이하늬 "이원근, 전역 후 진지하고 성숙해진 느낌"(원더우먼)

안하나 입력 2021. 09. 15. 14:42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하늬가 이원근과 '원 더 우먼'에서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현장에는 최영훈 감독, 이하늬, 이상윤, 진서연, 이원근이 참석했다.

이날 이하늬는 이원근에 대해 "굉장히 진지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지난해 SBS '굿캐스팅'에서 신선하고 독특한 코미디 연출력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던 최영훈 감독과 이하늬-이상윤-진서연-이원근 등 막강한 존재감의 명품 배우들이 총출동, 2021년 하반기 유일무이 사이다 활극의 탄생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하늬 이원근 사진=SBS

배우 이하늬가 이원근과 ‘원 더 우먼’에서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15일 오후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현장에는 최영훈 감독, 이하늬, 이상윤, 진서연, 이원근이 참석했다.

이날 이하늬는 이원근에 대해 “굉장히 진지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군대 전 작품도 재미있게 봤다”라며 “지금 만난 이원근은 여러모로 성숙해진 느낌과 많이 고민하고 생각해 왔다는 게 느껴진다”고 칭찬했다.

‘원 더 우먼(One the Woman)’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지난해 SBS ‘굿캐스팅’에서 신선하고 독특한 코미디 연출력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던 최영훈 감독과 이하늬-이상윤-진서연-이원근 등 막강한 존재감의 명품 배우들이 총출동, 2021년 하반기 유일무이 사이다 활극의 탄생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오는 17일 첫 방송.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