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윤시윤 설인아 '니캉내캉'으로 로맨스 호흡 "최근 촬영 시작"[공식]

김노을 입력 2021. 09. 03. 11:41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윤시윤, 설인아가 로맨스 영화 '니캉내캉'으로 연기 호흡을 맞춘다.

윤시윤 소속사 모아엔터테인먼트, 설인아 소속사 위엔터테인먼트 측은 9월 3일 뉴스엔에 "'니캉내캉'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이 시작됐다"고 밝혔다.

'니캉내캉'은 임성욕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도깨비 미디어가 제작한다.

한 작품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윤시윤과 설인아가 어떤 로맨스 연기를 펼칠지 주목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설인아-윤시윤

[뉴스엔 김노을 기자]

배우 윤시윤, 설인아가 로맨스 영화 '니캉내캉'으로 연기 호흡을 맞춘다.

윤시윤 소속사 모아엔터테인먼트, 설인아 소속사 위엔터테인먼트 측은 9월 3일 뉴스엔에 "'니캉내캉'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이 시작됐다"고 밝혔다.

'니캉내캉'은 임성욕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도깨비 미디어가 제작한다. 한 작품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윤시윤과 설인아가 어떤 로맨스 연기를 펼칠지 주목된다.

윤시윤은 지난 8월 31일 공개된 웨이브 웹 드라마 '유 레이즈 미 업'에서 치료를 받으러 찾아간 비뇨기과에서 첫사랑 이루다(하니 분)를 주치의로 만나 좌절한 도용식 역을 맡아 열연했다.

설인아는 칸 국제영화제 초청작인 한재림 감독의 영화 '비상선언'으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뉴스엔 김노을 wiwi@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