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OSEN

'슬의생2' 정경호x유연석x김대명, 3色 로맨스로 집나간 시청자 끌어오기

박소영 입력 2021. 08. 31. 11:42 수정 2021. 08. 31. 11:45

기사 도구 모음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연출 신원호, 극본 이우정, 기획 tvN, 제작 에그이즈커밍)가 다양한 관계 변화의 순간을 맞이한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로맨스의 행방에 대해 정리했다.

 익순의 말을 가만히 듣고 있던 준완은 "앞으로 우리 우연으로 만날 일 꽤 있을 거야. 그럴 때마다 나 아무렇지 않게 볼 수 있어? 나 못 그럴 것 같은데"라고 솔직한 마음을 전해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기대하게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박소영 기자]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연출 신원호, 극본 이우정, 기획 tvN, 제작 에그이즈커밍)가 다양한 관계 변화의 순간을 맞이한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로맨스의 행방에 대해 정리했다.

# 일 년 만에 서로에게 진심을 내비친 준완(정경호 분)-익순(곽선영 분)

일 년의 세월을 돌고 돌아 드디어 제대로 마주하게 된 준완과 익순 사이에서 흐르는 어색한 공기는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였다. 익순은 일 년 전 거짓말하고 헤어지자고 한 것에 대해 사과를 했고 이어 아직 준완을 좋아하고 있다고 조심스럽게 진심을 말했다. 하지만 이내 “근데 이건 내 감정이고 내가 잘 정리할게”라고 고백과 동시에 정리를 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익순의 말을 가만히 듣고 있던 준완은 “앞으로 우리 우연으로 만날 일 꽤 있을 거야. 그럴 때마다 나 아무렇지 않게 볼 수 있어? 나 못 그럴 것 같은데”라고 솔직한 마음을 전해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기대하게 했다.

# 관계의 진전? 설레는 석형(김대명 분)-민하(안은진 분)

한편 민하의 석형을 향한 직진 짝사랑은 매순간 시청자들의 응원을 이끌어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단 한 번의 고백 기회가 남았다며 노심초사하는 민하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아냈다. 하지만 안절부절하고 있는 민하의 마음과 다르게 그녀를 향해 조금씩 기울고 있는 석형의 마음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기에 충분했다. 또한 석형은 민하에게 이전과 달라진 태도를 보여 호기심을 높였다. 민하에게 주말에 약속이 있냐고 물어본 석형은 “나랑 밥 먹자. 내가 밥 사줄게”라고 데이트 신청을 해 두 사람의 관계에 긍정적인 바람이 불었음을 짐작하게 했다.

# 더욱더 단단해진 정원(유연석 분)-겨울(신현빈 분)

뿐만 아니라 최근 어머니의 입원과 함께 근심이 늘었던 겨울은 그동안 정원에게 말하지 않았던 진실을 고백, 두 사람의 관계가 더욱 단단해지는 계기가 됐다. 가정폭력범이었던 아빠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히 밝혀 정원을 놀라게 한 것. 당분간은 엄마만 생각하고 싶다고 미안해하는 겨울에게 오히려 정원은 “자책하지 마. 죄책감 안 가져도 돼. 일주일에 한 번은 같이 밥 먹자. 나는 그거면 돼”라고 위로해 뭉클함을 안겨줬다. 이번 일을 계기로 서로를 향한 마음이 더욱 단단해진 두 사람에게 앞으로 어떤 상황이 다가올지 더욱 궁금증을 불러 모은다. 이처럼 서로 다른 관계 변화의 순간을 맞이한 정원, 준완, 석형의 예상치 못한 전개는 극의 재미를 배가시키며 다음 화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한편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는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되며, 오는 9월 2일(목)은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예선 중계로 결방, 9월9일(목) 9시에 11회가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슬기로운 의사생활2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