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C연예

위클리 재희 "오디션 때 애국가 부르고 블랙핑크 춤 춰", 지한 "'우주를 건너' 부르고 블랙핑크 춤 춰" (정희)

이연실 입력 2021. 08. 19. 14:28 수정 2021. 08. 19. 14:35

기사 도구 모음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위클리(지한, 재희), 드림캐쳐(지유, 수아)가 출연했다.

19일(목)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위클리(지한, 재희), 드림캐쳐(지유, 수아)가 '선생님을 모십니다' 코너에 출연해 새 앨범을 소개하고 이야기를 나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위클리(지한, 재희), 드림캐쳐(지유, 수아)가 출연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19일(목)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위클리(지한, 재희), 드림캐쳐(지유, 수아)가 '선생님을 모십니다' 코너에 출연해 새 앨범을 소개하고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DJ 김신영이 위클리 지한과 재희에게 "팀에서 04년생이 두 분, 동갑 케미가 좋을 것 같다. 이 조합은 왜 만들어진 거냐?"고 묻자 위클리는 "아무래도 가장 재밌는 조합이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김신영이 "위클리는 누가 가장 힘을 많이 주냐?"고 묻자 위클리는 "회사 분들 전부 다 힘을 주신다. 대표님이 활동 끝나면 맛있는 고기도 사주시고 응원도 많이 해주셔서 힘이 된다"고 말했다.

위클리의 미니 4집 'Play Game : Holiday(플레이 게임 : 홀리데이)'를 언급하며 김신영이 소개해달라고 하자 지한이 타이틀곡 'Holiday Party(홀리데이 파티)'에 대해 "제목 그대로 파티에서 듣기 딱 좋은 곡이다. 집에서 파티 분위기를 내기 좋은 곡이다"라고 설명하고 "들으시는 분들 모두 시원한 여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홀리데이에 같이 휴가가고 싶은 연예인이 누구냐?"는 한 청취자의 질문에 재희는 "신영 선배님과 드림캐쳐 선배님과 어깨동무하고 가고 싶다"고 답했고, 지한은 "위클리 멤버들끼리도 여행을 못 가봤다. 홀리데이가 주어진다면 7명이 다같이 가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이후 김신영이 "오디션 때 뭐 불렀냐?"고 묻자 재희는 "오디션 때 애국가를 불렀고 댄스는 블랙핑크 선배님의 '뚜두뚜두'를 췄다"고, 지한은 "백예린 선배님의 '우주를 건너'를 불렀고, 춤은 블랙핑크 선배님의 '불장난'을 췄다"고 밝혔다.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는 매일 낮 12시부터 2시까지 MBC FM4U(수도권 91.9MHz)에서 방송되며, PC 및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iMBC 이연실 | 화면캡쳐 보이는라디오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