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YTN

나영석 PD 상반기 연봉만 10억.. CJ ENM 회장보다 많이 받아

김성현 입력 2021. 08. 17. 18:03

기사 도구 모음

나영석 CJ ENM PD가 올해 상반기 보수로 10억8100만원을 받았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CJ ENM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나영석 PD는 급여 1억5000만원과 상여금 9억3100만원을 합해 총 10억8100만원을 받았다.

그는 지난해에도 12억2900만원의 연봉을 받아 CJ ENM에서 상위 다섯 번째로 높은 보수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나영석 CJ ENM PD가 올해 상반기 보수로 10억8100만원을 받았다. 이는 CJ ENM 내에서 가장 높은 보수로 그룹 총수 일가인 이재현 회장과 이미경 부회장보다 많은 금액이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CJ ENM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나영석 PD는 급여 1억5000만원과 상여금 9억3100만원을 합해 총 10억8100만원을 받았다. 이미경 부회장이 총 10억원을 받았고, 이재현 회장이 9억원으로 뒤를 이었다. '응답하라',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리즈로 잘 알려져 있는 신원호 PD는 7억7700만원을 받았다.

나 PD는 올해 상반기 '윤스테이'를 비롯해 '출장 십오야',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 '언제까지 어깨춤을 추게 할 거야',' 송민호의 파일럿' 등을 연출했다.

그는 지난해에도 12억2900만원의 연봉을 받아 CJ ENM에서 상위 다섯 번째로 높은 보수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