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백종원 "♥소유진과 스킨십 안 해, 결혼 8년 됐나?" (골목식당)[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1. 08. 05. 06:02

기사 도구 모음

백종원이 자두 부부의 스킨십을 보며 선을 그었다.

백종원은 "나도 8년 됐다"며 깜짝 놀랐고, 김성주는 "(스킨십은) 보여주기 식이냐"고 농담했다.

이에 자두는 "아니다. 이 정도면 양호한 거다"고 부인하며 백종원에게 "스킨십 많이 하시잖아요?"라고 공감을 구했다.

하지만 백종원은 "(스킨십을) 안 한다"고 선을 그으며 금새록에게 "나 (결혼) 8년 됐나?"라고 시선을 돌렸고, 금새록은 "모르죠 저는"이라며 당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백종원이 자두 부부의 스킨십을 보며 선을 그었다.

8월 4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하남 석바대 골목 네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는 가수 자두와 남편 지미 리가 모녀김밥집 시식단으로 출연했다. 부부는 손을 꼭 잡은 모습으로 부부금슬을 드러냈고 결혼한지 얼마나 됐냐는 질문에 “8년”이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백종원은 “나도 8년 됐다”며 깜짝 놀랐고, 김성주는 “(스킨십은) 보여주기 식이냐”고 농담했다. 이에 자두는 “아니다. 이 정도면 양호한 거다”고 부인하며 백종원에게 “스킨십 많이 하시잖아요?”라고 공감을 구했다.

하지만 백종원은 “(스킨십을) 안 한다”고 선을 그으며 금새록에게 “나 (결혼) 8년 됐나?”라고 시선을 돌렸고, 금새록은 “모르죠 저는”이라며 당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