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텐아시아

정소민♥김지석, '대빵이들' 재회 기념 커플컷 대방출 ('월간 집')

차혜영 입력 2021. 08. 02. 11:02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차혜영 기자]
월간 집 (사진=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월간 집’이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대빵이들’의 재회 기념 커플컷을 전격 공개했다.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 지난 방송에서 나영원(정소민)과 유자성(김지석)은 다시 한번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신겸(정건주)의 짝사랑을 알고 영원과의 이별을 택했지만 후회길을 걸은 자성과 어떤 이유든 자신의 손을 놓은 사람은 필요 없다던 영원. 하지만 그가 언제나 곁에서 응원해주던 ‘드래곤’이며, 자신의 손을 놓은 적 없단 사실을 깨달은 영원은 자성을 붙잡았다. 그렇게 다시 한번 쌍방 로맨스를 알린 기념으로 ‘월간 집’ 측은 나영원♥유자성의 커플컷을 대방출했다.

공개된 이미지는 ‘대빵이들’ 로맨스의 역사가 담겼다. 그 나이에 집도 없는 한심한 ‘나빵원’과 돈밖에 모르는 ‘재수탱이’로 서로를 알았던 순간부터 조금씩 서로의 다른 얼굴을 보며 시작된 입덕 부정기와 알콩달콩 사랑하며 영화 한 편을 찍던 순간, 그리고 마침내 모든 오해들을 딛고 다시 마음이 닿는 순간까지 한눈에 담겨 있다. 무엇보다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 놓고, 다시 사내 비밀 연애를 시작한 ‘대빵이들’의 달콤한 순간이 포착돼 마지막까지 호기심 지수를 상승시킨다.

이렇게 보고만 있어도 설레고 흐뭇해지는 로맨스의 중심에는 완벽한 합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정소민과 김지석이 있었다. 뒤늦게 내 집 마련에 대한 꿈을 키워가며 바람 잘 날 없는 영원의 인생을 따뜻하고 사랑스럽게 그린 정소민과 돈밖에 모르는 냉혈한에서 사랑 앞에서 모든 게 서툴지만, 최선을 다하는 사랑꾼까지 까면 깔수록 더해지는 양파같은 매력을 유감없이 선보인 김지석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을 기다리게 만든 원동력이었다. 삶과 가치관이 전혀 다른 두 사람이 서로에게 스며드는 과정을 때론 유쾌하게, 때론 사랑스럽게 그리며 시청자들의 여름밤을 다채롭게 물들인 두 사람의 마지막 이야기에 시선이 집중된다.

한편 ‘월간 집’은 매주 수, 목 오후 9시 방송된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