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명품+카드값 수백 부족해?" 권민아, '양다리 전남친' 저격 (전문)[엑's 이슈]

김예나 입력 2021. 07. 29. 07:20 수정 2021. 07. 29. 09:0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권민아가 양다리 논란을 일으킨 전 남자친구를 저격했다.

권민아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 남자친구와 주고 받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잠수 타지 말고 연락해라 너가 거짓말 한 거 다 밝히겠다고 해놓고서 전 여자친구한테 돈 빌린 거에 대해서만 적었더만"이라며 "전 여친 뒷담화 미친듯이 까고 연락 안 하고 사이 별로인지 오래 됐고 이러쿵 저러쿵 힘든 거 다 이야기 해놓고 동정심 다 만들어 놓고"라고 전 남자친구를 향해 쏟아냈다.  
권민아는 이어 "나랑 있었던 시간 일주일도 안 되지 않았나? 명품 팔찌 주고 매일 내 카드만 써준 걸로 좀 부족했나봐? 전 여친 돈 얘기 나온 거 보고 나서야 너가 내 앞에서 돈에 관한 이야기들 한 거 이해가 가더라 누가 보면 수천만원 쓴 줄 알겠다고? 일주일도 안 돼서 수천만원 바라? 몇 백은 부족해?"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또 한 번 "잠수타지 말고 연락하라"고 강조한 권민아는 "너희 어머니가 그랬지 나보고 너가 모든 걸 잃었으니 책임지라고 양심이 있으면 대응하지 말라고 근데 내가 그 말을 들을 이유가 없을 것 같다"면서 "사람이면 너 입으로 너가 한 말들 행동들 입장문 적어주길 바란다 녹취록 카톡 전부 다 밝히기 전에"라고 강조했다. 

한편 권민아는 공개 열애 중이던 비연예인 남자친구의 양다리 사실이 밝혀진 후 거짓 해명 등으로 인해 논란에 휩싸이면서 자숙하겠다고 밝혔으나 폭로전을 계속 이어가고 있다. 


다음은 권민아 글 전문.

너 카톡 내가 캡쳐해서 올릴까봐 이 이후로는 거짓섞어서 보내더라? 
잠수타지말고 연락해라 니가 거짓말한거 다 밝히겠다고 해놓고서는 전 여자친구한데 돈 빌린거에 대해서만 적었더만? 난 몰랐던 사실이였다만. 
연락 안하고 있었다매 전 여친 뒷담화 미친듯이 까고 연락 안하고 사이 별로인지 오래됬고 이러쿵 저러쿵 니가 매달려서 만나고 가정사, 힘든거 다 이야기 해놓고 동정심 다 만들어 놓고 네이트판에 올라온 전 여자친구분 글 보고 최근까지 아주 알콩달콩 연락한 사실 알게되서 모든게 거짓말인거 알게됬고 쫓아보냈지? 니랑 있었던 시간 일주일도 안되지 않았나? 명품 팔찌주고 매일 내 카드만 써준걸로 쫌 부족했나봐? 
전 여친 돈 얘기 나온거 보고 나서야 니가 내 앞에서 돈에 관한 이야기들 한거 뭔가 아다리가 맞더라 누가보면 수천만원 쓴줄 알겠다고? 일주일도 안되서 수천만원 바래? 몇백은 부족해? 
야 연락해 잠수타지말고 니 입으로 입장문 사실대로 쓰기로 했잖아 유준영 왜 떳떳한데 니. 너희 어머님이 그랬지 나 더러 니가 모든걸 잃었으니 나보고 다 책임지라고 양심이 있으면 대응도 뭐도 하지말라고 근데 내가 그 말 들을 이유는 없을 것 같은데? 전 여자친구분께서 네이트판에 카톡 내용 안 올려 줬었으면 난 계속 속고 또 속고 널 안쓰럽게 보고 아마 월세도 내주고 일 자리도 구해 줬겠지? 사람이면 니 입으로 니가 한 말들 행동들 입장문 적어주길 바란다 녹취록 카톡 전부 다 밝히기전에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