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종합] '돌싱글즈' 최준호·배수진, 싱글대디·맘 공감대..데이트 통해 가까워지다

석훈철 입력 2021. 07. 25. 23:00 수정 2021. 07. 25. 23:00

기사 도구 모음

최준호와 배수진이 데이트를 통해 서로를 이해했다.

배수진은 최준호에게 데이트를 제안했다.

최준호는 "배수진 씨와 데이트를 하고 싶다"며 "나랑 공통점이 있는 의외의 사람이었다"고 인터뷰에서 털어놨다.

데이트에 나선 최준호와 배수진은 서로의 진심을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최준호와 배수진이 데이트를 통해 서로를 이해했다.

25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에서는 서로를 이해하기 시작한 최준호와 배수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돌싱남녀들은 최종 선택을 앞두고 마지막 1:1 데이트 시간을 가졌다. 전날 박효정에게 데이트 의사를 물었던 김재열은 재차 쪽지를 전달했다. 쪽지를 확인한 박효정은 "(재열 씨가) 수진 씨가 아이 있다는 사실에 마음이 바뀐 거면 무슨 의미가 있나"라며 김재열의 진심을 의심했다.

이아영은 원하는 데이트 상대로 추성연을 언급했다. 그는 "여자들끼리 이야기 할 때 (성연 씨) 평이 굉장히 좋다"고 밝혔다. 이어 "근데 전 아직 (성연 씨의 매력을) 못 느꼈다"면서 "궁금하다"고 덧붙였다.

정윤식은 직접 디자인한 선물을 이아영에게 전했다. 그는 "결과가 어떻든 간에 나는 전달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최준호는 "마지막으로 데이트하는 분이랑 어색해질 수도 있다"고 조언했다. 그럼에도 정윤식은 "그럴 수도 있다"면서 "첫마음이 변하지 않을 거 같다"고 했다.

배수진은 최준호에게 데이트를 제안했다. 최준호는 "배수진 씨와 데이트를 하고 싶다"며 "나랑 공통점이 있는 의외의 사람이었다"고 인터뷰에서 털어놨다.

데이트에 나선 최준호와 배수진은 서로의 진심을 물었다. 최준호는 "제일 궁금한 사람은 수진 씨였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혼 후 공황장애가 와서 약을 먹는다"며 "다시 자신감을 찾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배수진과 최준호는 4살 자녀를 매개로 공감대를 형성했다. 배수진은 "아이에게 당당한 엄마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최준호는 "아이가 네 살에 아들이라고 해서 좋았다"고 공통점에 안도하는 모습을 보였다.

포차 데이트에서 최준호는 배수진의 진심을 물었다. 배수진은 "처음엔 누구한테도 관심이 없었다"면서 "그나마 관심있던 사람은 성연 님이었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최준호는 "나한테 관심있는 줄 알았다"고 당황해했다.

최준호는 "수진 씨가 아이가 없다고 했으면 마음을 표현하지 않았을 것이다"고 털어놨다. 숙소에 도착한 최준호는 "나는 조금 더 알아가고 싶다"고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배수진은 "지금이 너무 행복하다"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박효정과 김재열은 바다 낚시 데이트를 했다. 박효정은 "정보 공개 후 마음이 변할 수 있을 거라 예상했다. 수가 보였다"며 "진실된 마음에 대한 의문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김재열은 "첫인상은 좋았다"며 "효정 씨가 편했다"고 수습을 시도했다. 그럼에도 박효정은 "설명이 잘 안 된다"고 했다. 이에 김재열은 "어렵다"며 "정리가 잘 안 된다"고 반응해 짠함을 자아냈다.

한편 ‘돌싱글즈’는 '한번 다녀온' 매력 돌싱 남녀들의 100% 리얼 연애 관찰물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20분 방송.

[석훈철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