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단독] '급성 간부전' 윤주, 간 이식 수술 마무리.."응원 감사"

김예나 입력 2021. 07. 24. 15:07 수정 2021. 07. 24. 15:0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급성 간부전으로 투병 중인 배우 윤주가 간 이식 수술을 잘 마쳤다. 

24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윤주는 현재 간 이식 수술을 잘 마친 뒤 중환자실로 이동한다. 

관계자는 "이상 반응 없기만을 바랄뿐"이라며 "항상 걱정해주고 응원해주는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윤주의 간 이식 수술 소식은 이날 오전 소속사 대표 SNS를 통해 알려졌다. 윤주 소속사 대표는 SNS를 통해 "기적처럼 간 이식을 받게 돼 새벽부터 수술 중"이라며 "응원과 기도를 부탁드린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윤주는 지난해 4월 항생제 부작용으로 인한 급성 간부전 투병 소식을 전했다. 이후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완쾌 의지를 드러내며 꾸준하게 투병 과정을 기록, 대중의 많은 응원과 관심을 불러모았다.

사진=윤주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