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화사→임영웅까지" 댄서 박효진 '새가수' 민해경팀 출사표

이해정 입력 2021. 07. 22. 21:5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해정 기자]

댄서 박효진이 '새가수' 민해경팀 지원자로 출사표를 던졌다.

7월 22일 방송된 KBS 2TV 오디션 프로그램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에서는 본선 1라운드 4조 '최강 인싸'의 무대가 펼쳐졌다.

'최강 인싸' 팀 첫 번째 참가자는 27살 댄서 박효진.

박효진은 "화사, 임영웅 등과 함께 광고, 뮤직비디오 촬영을 했다"고 소개하며 몸풀기 댄스로 시선을 모았다.

요즘 노래와 힙합을 즐긴다는 박효진은 "노래를 많이 듣다가 집에 오는 길에 옛날 노래를 들으면 마음이 편해진다"며 "제가 안무를 만들면서 무대를 꾸미고 싶어 지원하게 됐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사진=KBS 2TV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뉴스엔 이해정 haeju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