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공식]성유리, 결혼 4년만에 쌍둥이 임신..핑클 멤버 중 첫번째 엄마 된다(전문)

이승미 입력 2021. 07. 16. 10:37 수정 2021. 07. 16. 10:42

기사 도구 모음

'원조 요정' 성유리가 쌍둥이 엄마가 된다.

성유리의 소속사 이니셜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성유리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 현재 임신 초기로, 쌍둥이를 임신해 안정을 취하면서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성유리씨는 임신 초기로, 쌍둥이를 임신해 안정을 취하면서 태교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원조 요정' 성유리가 쌍둥이 엄마가 된다.

성유리의 소속사 이니셜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성유리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 현재 임신 초기로, 쌍둥이를 임신해 안정을 취하면서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귀한 생명이 찾아왔다는 소식에 성유리씨를 비롯해 가족 모두가 기쁨 가운데 새 생명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으며, 이와 같은 좋은 소식을 나눌 수 있음에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 성유리는 앞으로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며 "건강한 아이를 순산할 수 있도록 격려해 주시고, 앞으로 태어날 쌍둥이에게도 많은 축복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또한 소속사의 발표와 별개로 성유리는 16일 SNS에 자필 편지를 공개하며 팬들에게 직접 임신 사실을 공개했다. 성유리는 편지를 통해 "그동안 한결같이 사랑해주고 응원해준 분들께 전하고 싶은 기쁜 소식이 있어서 이렇게 손편지를 쓰게 됐다"면서 "저희 가정에 드디어 사랑스러운 아기가 찾아왔다. 그것도 하나가 아닌 둘, 쌍둥이가 찾아왔다"라고 기쁜 소식을 전했다. 그리고는 "사실 아직도 실감이 잘 안나지만 밥도 제대로 못 먹고 물조차도 비려서 마음껏 못 마시는 변화들을 통해 서서히 엄마가 되는 것을 느끼고 있다. 참 엄마가 된다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 이 세상 모든 엄마 존경한다. 아 그리고 태명은 사랑이, 행복이로 지었다. 우리 쌍둥이가 건강하게 세상 밖으로 나올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 후 약 4년 만에 임신으로 핑클 멤버로도 첫 임신으로 눈길을 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보도자료 전문

안녕하세요.

이니셜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저희 소속 배우 성유리씨와 관련해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성유리씨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습니다.

현재 성유리씨는 임신 초기로, 쌍둥이를 임신해 안정을 취하면서 태교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귀한 생명이 찾아왔다는 소식에 성유리씨를 비롯해 가족 모두가 기쁨 가운데 새 생명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으며, 이와 같은 좋은 소식을 나눌 수 있음에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성유리씨는 앞으로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건강한 아이를 순산할 수 있도록 격려해 주시고, 앞으로 태어날 쌍둥이에게도 많은 축복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