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라디오스타' MC그리 "코인 500만 원, 자고 일어나니 650만 원 돼" [TV캡처]

백지연 기자 입력 2021. 06. 23. 22:5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라디오스타 / 사진=MBC 라디오스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라디오스타' 그리가 코인과 주식에 관심이 있다고 알렸다.

23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김구라의 아들이자 래퍼 그리가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주식과 코인을 하고 있다고 밝힌 그리는 "수익률이 괜찮다"라고 말해 패널들이 깜짝 놀랐다. 하지만 뜻밖에 그리는 "코인은 -37% 수익률, 주식은 마이너스 3%"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아버지 김구라의 표정이 어두워졌다.

그리는 "코인은 초기 투자금액이 500만 원이었다. 자고 일어나니까 640만 원이 되더라. 그래서 500을 더 넣었는데 계속 내려가더라. 느긋하게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구라는 "얘좀 혼내달라"고 반응해 출연진들이 폭소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