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제이쓴♥' 홍현희 "시父 고구마밭 완판 경험 有" (랜선장터)[종합]

하지원 입력 2021. 06. 16. 15:5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인턴기자] 홍현희가 과거 고구마를 완판했던 경험을 언급하며 '랜선장터'에서의 특산품 판매에 자신감을 보였다.

16일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장윤정, 안정환, 홍현희, 김동현, 손자연 PD가 참석해 프로그램에 대한 여러 이야기를 나눴다.

'랜선장터'는 우수한 농·수산물을 소개하고 라이브 커머스를 통해 소비자와 직접 연결해 판매를 도와주는 ‘착한소비권장’ 예능 프로그램이다.


'랜선장터'를 통해 KBS에서 처음으로 MC를 맡은 홍현희는 "너무 감사하다. MC라는 것보다는 착한 예능에 제가 할 수 있는 것들로 보탬이 되고자 한다"라며 "이미 시아버님 밭에서 고구마 완판을 시킨 경험이 있다. 소소한 경험을 가지고 어디든 내려가서 딸이자 며느리 같은 마음으로 다 팔고 오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이어 홍현희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축제나 장터가 없어서 많이 지쳐있다. 저는 거기에 흥을 보태는 '흥좌' 역할을 하고 있다. 많은 농가에 기운을 으쌰으쌰 넣어주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안정환은 4MC의 호흡에 대해 "김동현과는 원래 잘 알고, 홍현희 씨와 장윤정 씨는 한 번씩 봤었다. 너무 베테랑들이셔서 분위기도 호흡도 너무 좋았다. 방송이 기대가 된다"라고 설명했다.


예고편을 통해 송가인, 김세정 등 초특급 게스트 라인업을 자랑한 '랜선장터'. 장윤정은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에 대해 "트로트 가수라면 누구든지 오셔도 잘할 것 같다. 각 지방의 특산물을 잘 알고 계시기 때문에 즐겁게 촬영하실 것 같다. 좋은 경험을 함께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홍현희는 "코미디언 친구들이 일자리가 없다. 그 친구들이 가지고 있는 열정을 '랜선장터'에서 쏟아내고 그게 판매까지 이어지면 좋을 것 같다. 많은 선후배분들이 나와서 즐겁게 쇼핑하는 법을 알리고 싶다"라고 설명했다.

홍현희는 '랜선장터'를 기대케하는 다섯 자로 "살려주세요"를 꼽았다. 그는 "농가도 살려주고, 우리 프로그램도 살려주고 첫 MC인 저도 살려달라"며 "무엇을 살리고 싶은지 궁금하시면 본방사수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랜선장터'는 오늘(1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