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윤석민♥' 김수현 "7개월 전 사업 시작→홈오피스 필요"(신박한)

이해정 입력 2021. 06. 14. 23:07

기사 도구 모음

윤석민의 미모의 아내 김수현이 사업을 시작한 근황을 공개했다.

이날 윤석민은 아내 김수현, 장모님인 배우 김예령과 함께 등장했다.

김수현은 "윤석민이 은퇴한 후 주방 세제, 멀티 클리너 등 리빙 제품을 파는 사업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김수현은 박스로 가득한 파우더룸을 보며 "윤석민이 나가기 전에 외모를 점검하는 걸 좋아했는데 지금은 박스 때문에 거울이 너무 멀어서 못 본다"고 공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해정 기자]

윤석민의 미모의 아내 김수현이 사업을 시작한 근황을 공개했다.

6월 14일 방송된 tvN 예능 '신박한 정리'에는 전 야구선수 윤석민이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이날 윤석민은 아내 김수현, 장모님인 배우 김예령과 함께 등장했다.

윤석민 집 곳곳에는 박스가 늘어뜨려져 있어 시선을 끌었다. 김수현은 "윤석민이 은퇴한 후 주방 세제, 멀티 클리너 등 리빙 제품을 파는 사업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사 온 후에 사업을 시작해 약 7개월 차라고.

신애라는 "돈 벌고 계시는데 번듯한 작업실이 하나도 없다"고 안타까워했다.

김예령 역시 "집에 아기자기한 공간이 많은데 박스가 너무 많다"고 문제를 지적했다.

김수현은 박스로 가득한 파우더룸을 보며 "윤석민이 나가기 전에 외모를 점검하는 걸 좋아했는데 지금은 박스 때문에 거울이 너무 멀어서 못 본다"고 공감했다.

그러면서 김수현은 "저도 잘 정리해서 편하게 일하고 싶은데 너무 어렵다"며 홈 오피스 공간의 필요성을 어필했다.

(사진=tvN '신박한 정리')

뉴스엔 이해정 haeju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