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아침마당' 그리 "나이 24세, 헬스로 17kg 벌크업" [TV캡처]

최혜진 기자 입력 2021. 06. 14. 08:44

기사 도구 모음

'아침마당' 그리가 최근 벌크업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14일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명불허전' 코너로 꾸며져 방송인 김구라과 그의 아들 가수 그리, 방송인 조영구, 코미디언 조혜련, 가수 홍경민이 출연했다.

이날 그리는 성숙한 남성미를 뽐냈다.

그는 "이제 24살"이라며 "요즘 헬스를 하고 있는데 얼마 안 됐다. 그래도 17kg 정도 벌크업에 성공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리 김구라 / 사진=KBS1 아침마당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아침마당' 그리가 최근 벌크업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14일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명불허전' 코너로 꾸며져 방송인 김구라과 그의 아들 가수 그리, 방송인 조영구, 코미디언 조혜련, 가수 홍경민이 출연했다.

이날 그리는 성숙한 남성미를 뽐냈다. 그는 "이제 24살"이라며 "요즘 헬스를 하고 있는데 얼마 안 됐다. 그래도 17kg 정도 벌크업에 성공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제가 잔소리를 해 봤자 애들이 들어먹질 않는다. 예전에는 운동을 끊어주고 가라고 해도 안 갔다"며 "그런데 자기가 꽂히니 내가 가지 말라고 해도 운동을 가더라"고 전했다.

또한 김구라 역시 철저히 자기관리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제 키가 185cm, 몸무게가 98kg 정도 된다"며 "일주일에 한 번씩 필라테스, 한 달에 3~4회 두피 마사지, PT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