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동물농장' 레드벨벳 조이 "다이어트 비법? 무조건 굶으니 요요와"

서지현 입력 2021. 06. 13. 10:34

기사 도구 모음

조이가 다이어트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6월 13일 방송된 SBS 'TV 동물농장'에서는 신동엽, 정선희, 토니 안, 레드벨벳 조이가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성인 남녀 평균 체중이 약 5.8㎏ 증가했다고 한다"며 "마음처럼 안 되는 게 다이어트인데 이렇게 하면 나름 살이 빠졌던 다이어트 비법이 있냐"라고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서지현 기자]

조이가 다이어트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6월 13일 방송된 SBS 'TV 동물농장'에서는 신동엽, 정선희, 토니 안, 레드벨벳 조이가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성인 남녀 평균 체중이 약 5.8㎏ 증가했다고 한다"며 "마음처럼 안 되는 게 다이어트인데 이렇게 하면 나름 살이 빠졌던 다이어트 비법이 있냐"라고 물었다.

이에 조이는 "특별한 비법은 없다. 예전엔 무조건 굶었는데 그러면 요요현상이 꼭 찾아오더라"며 "그래서 지금은 꾸준히 운동을 병행하면서 식욕을 줄이는 방법을 찾아보고 있다"라고 답했다.

또한 조이는 "운동도 혼자 하면 금방 싫증 나고 쉽게 지친다. 요즘 같은 시기에 사람들 많은 곳에서 운동하기도 힘들지만 그럴 땐 반려동물과 함께 운동을 해보시라"라고 조언했다. (사진=SBS 'TV 동물농장')

뉴스엔 서지현 sjay092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