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광자매' 최대철, 서도진 사기꾼 정체 폭로..홍은희 부정

이이진 입력 2021. 06. 12. 20:29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오케이 광자매' 최대철이 서도진의 정체를 알았다.

12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25회에서는 이광남(홍은희 분)이 배변호(최대철)의 말을 의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배변호는 황천길(서도진)이 사기 행각을 벌이고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 배변호는 서류를 들고 이광남을 찾아갔고, "그놈 사기꾼이야. 건물도 그놈 거 아니야. 분양사기꾼"라며 전했다. 

그러나 이광남은 "그 사람 가족 회사야. 그 사람 이름으로 안 돼 있어"라며 감쌌고, 배변호는 "비어 있는 집 며칠 빌린 거야. 확인해 봐"라며 당부했다.

이광남은 "그 사람 나한테 사기 친 거 없어. 그 사람 돈 내가 갖고 있어"라며 쏘아붙였고, 배변호는 "빨리 돌려줘야 돼. 너도 공범으로 몰릴 수 있어. 정신 차려. 보이스피싱 당한 사람들도 이래. 결정적인 증거 보여주고 말해줘도 안 믿는다고"라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이광남은 "널 뭘 믿어. 사기는 네가 쳤지. 아무리 나쁜 놈이라도 설마 너보다 나쁘겠니? 나가"라며 쫓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KBS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