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티브이데일리

'런닝맨' 유재석, 이광수 하차에 고민 빠진 이유 [T-데이]

최하나 기자 입력 2021. 06. 12. 17:47

기사 도구 모음

'런닝맨' 이광수 하차에 깊은 고민에 빠진 유재석의 속마음이 공개된다.

13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원년멤버 이광수의 마지막 녹화가 그려진다.

소중한 '장난 메이트' 이광수를 떠나보내는 유재석의 모습과 이광수의 빈자리를 채울 멤버의 정체는 이날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런닝맨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런닝맨' 이광수 하차에 깊은 고민에 빠진 유재석의 속마음이 공개된다.

13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원년멤버 이광수의 마지막 녹화가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이광수의 마지막 녹화 날로 이광수가 지금까지 저지른 죄의 형량을 모두 감면해야 하는 '굿바이, 나의 특별한 형제' 레이스로 꾸며졌다. 오프닝에서 수염을 기른 채 등장한 이광수를 본 유재석은 "마지막 녹화인데 수염을 기르고 뭐 하는 거냐? 깔끔하게 와야지"라며 여전한 '광수 놀리기'로 서운한 마음을 애써 감췄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은 오프닝부터 이광수에게 "조용! 조용!"을 쉴 새 없이 외치며 둘의 트레이드 마크인 '말 끊기 장난'을 이어갔다. 이를 듣던 양세찬이 "이제 '조용 시리즈' 못 보는 거냐"며 서운함을 표하자, 유재석은 "사실 고민이 많다. 이제 누구를 놀려야 하나"라며 이광수의 하차로 인해 깊어진 고민을 밝혔다. 하지만 이내 "생각해놓은 후임자 2명이 있다"며 너스레를 떨어 분위기를 반전시켰고, 심지어 다음 장난의 타깃이 될 멤버 2인을 단칼에 집어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소중한 '장난 메이트' 이광수를 떠나보내는 유재석의 모습과 이광수의 빈자리를 채울 멤버의 정체는 이날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