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마이데일리

재즈 피아니스트 윤석철, 신곡 '꿈이었으면' 발매

입력 2021. 06. 12. 17:25

기사 도구 모음

재즈 피아니스트 윤석철이 독보적인 감성을 담은 신곡으로 리스너들을 찾는다.

윤석철은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꿈이었으면'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꿈이었으면' 뮤직비디오는 이른 새벽, 잠에서 깨어나 후회 가득한 마음으로 창밖을 바라보는 순간을 담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재즈 피아니스트 윤석철이 독보적인 감성을 담은 신곡으로 리스너들을 찾는다.

윤석철은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꿈이었으면'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신곡 '꿈이었으면'은 지나간 과거에 대한 후회의 감정을 담았으며 '어제도 오늘도 모두 꿈이었으면 좋겠어'라며 반복되는 가사 루프가 인상적인 곡이다.

몽환적이고 편안한 멜로디 라인의 피아노와 Prophet10 신디사이저, Nord 키보드 레이어, 그리고 담담하면서도 차분한 윤석철의 목소리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그만의 스타일을 선사한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꿈이었으면' 뮤직비디오는 이른 새벽, 잠에서 깨어나 후회 가득한 마음으로 창밖을 바라보는 순간을 담아냈다. 세련되고 감각적인 분위기의 일러스트가 곡의 무드를 한껏 살린다.

윤석철은 재즈 피아니스트이자 지난 2009년 결성된 국내 대표 재즈 트리오 윤석철트리오, 음악 프로듀서 The BLANK Shop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자이언티, 폴킴, 백예린, 권진아, 샘김, 이진아 등 실력파 뮤지션들과 컬래버레이션을 하는 등 재즈를 넘어 다채로운 장르에서 뛰어난 음악적 기량을 발휘하고 있는 올라운더 아티스트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