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방랑식객' 임지호, 오늘(12일) 심장마비로 별세..향년 65세 [단독]

최이정 입력 2021. 06. 12. 13:35 수정 2021. 06. 12. 13:42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최나영 기자] '방랑식객'으로 유명한 자연요리연구가 임지호가 별세했다. 

12일 OSEN 취재에 따르면 故임지호는 이날 새벽 심장마비로 임종을 맞았다. 향년 65세.

故임지호는 전국 각지를 떠돌며 우리 고유의 친자연적 식재료를 찾아 매 번 새롭고 창의적인 요리를 선보인 인물. 많은 이들의 존경과 사랑을 받은 고인은 2006년 외교통상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또한 ‘방랑식객' 시리즈를 비롯해 2014년 4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 하셨어요?', 2020년 11월부터 2021년 4월까지 MBN '더 먹고 가'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을 만났다. 2020년 4월에는 SBS '집사부일체,' 같은 해 9~10월에 '정글의 법칙'에 출연하며 '철저히 주변에 있는 것을 먹자'란 자신의 요리 철학을 친근한 매력으로 전파했던 바다.

2020년 10월에는 박혜령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밥정'으로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화는 고인이 생이별한 친어머니, 가슴으로 기르신 양어머니, 긴 시간 인연을 맺은 길 위의 어머니를 그리며 인생의 참맛을 찾아나선 10년의 여정을 그린 작품. 코로나 시국의 열악한 상황 속에서도 값진 흥행을 이뤄냈다. 

고인은 이 같은 방송과 영화에서 자연요리를 통해 많은 출연자와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용기와 위로를 전해줬다.

빈소는 쉴낙원 김포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4일.

/nyc@osen.co.kr

[사진] SBS, 영화 '밥정' 스틸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