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56세 할미' 김예령, 거침없는 예능 행보

김보라 입력 2021. 06. 11. 14:5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보라 기자] 배우 김예령이 올 상반기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 출연으로 '예능 대세' 반열에 합류했다.

김예령은 딸 김수현과 전 야구선수 출신 사위 윤석민과 함께 출연한 TV조선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을 시작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예령은 ‘아내의 맛’에 출연해 손자 두 명을 둔 할머니라고는 믿기지 않는 최강 동안 미모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고, 딸과 사위와의 유쾌한 일상을 공개하면서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방송 이후 ‘동안 끝판왕’, ‘초동안 56세 할머니’, ‘윤석민 장모’ 등의 별명을 얻어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후 TV조선 예능 ‘화요 청백전’에는 윤석민과 함께 출연해 몸을 사리지 않는 몸개그와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였고, MBN 예능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에 셀럽 패널로 출격해 여러 경험을 통해 다양한 입장을 대변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선사했다. 또한 tvN 예능 ‘신박한 정리’에 출연 예정이며,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이처럼 출연하는 예능마다 톤앤매너에 맞는 예능 감각으로 거침없이 맹활약 중인 김예령은 TV만 틀면 나오는 차세대 예능 퀸임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건강기능식품, 건강음료, 화장품, 염색약 등 홈쇼핑 출연과 광고계까지 섭외가 끊이지 않아 대세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 purplish@osen.co.kr

[사진] 가족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