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인피니트 이성종, 울림엔터와 재계약..11년 의리 이어간다(공식)

이민지 입력 2021. 06. 07. 13:43

기사 도구 모음

인피니트(INFINITE) 이성종이 현 소속사와 11년 의리를 이어간다.

울림 측은 "인피니트의 시작부터 지금까지 11년간 함께해 온 이성종과 인연을 이어나갈 수 있게 돼서 기쁘다. 앞으로도 이성종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울림과 새로운 행보를 이어가게 될 이성종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인피니트(INFINITE) 이성종이 현 소속사와 11년 의리를 이어간다.

울림엔터테인먼트(이하 울림)는 6월 7일 “인피니트 이성종이 오랜 시간 쌓아온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울림 측은 “인피니트의 시작부터 지금까지 11년간 함께해 온 이성종과 인연을 이어나갈 수 있게 돼서 기쁘다. 앞으로도 이성종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울림과 새로운 행보를 이어가게 될 이성종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성종은 2010년 그룹 인피니트로 데뷔했다. 이후 ‘내꺼하자’, ‘추격자’, ‘라스트 로미오(Last Romeo)’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하며 한 치의 오차도 없는 퍼포먼스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칼군무돌’로 자리 잡았다.

또 SBS ‘정글의 법칙 in 통가’, 채널A ‘팔아야 귀국’ 등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탁월한 입담과 예능감을 뽐냈고, SBS 숏폼 드라마 ‘갑툭튀 간호사’를 통해 첫 정극 도전에 나서는 등 노래, 예능, 연기가 모두 가능한 만능 엔터테이너로 인정받았다. (사진= 울림엔터테인먼트)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