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단독]신현빈, '재벌집 막내아들' 주인공 발탁..송중기 만난다

문지연 입력 2021. 06. 02. 09:46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신현빈이 '재벌집 막내아들'의 주인공이 된다.

2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신현빈이 JTBC 새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김태희 극본, 정대윤 연출)의 주인공으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누적 조회수 2440만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

'재벌집 막내아들'은 송중기가 일찌감치 제안을 받은 뒤 논의를 이어오고 있던 작품.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신현빈이 '재벌집 막내아들'의 주인공이 된다.

2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신현빈이 JTBC 새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김태희 극본, 정대윤 연출)의 주인공으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누적 조회수 2440만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 흙수저 윤현우의 인생 2회차, 인생 리셋 판타지를 그리는 드라마다.

신현빈은 극중 서울지검 반부패수사부 검사 서민영을 연기한다. 서민영은 대대로 법조 명문가 집안에 최고학부를 나온 재원. 순양의 후계구도 과정을 집요하게 추적하는 순양의 저승사자로, 정의를 구현하기 위해서라면 탈법과 불법의 경계선을 오가는 집요한 승부사다. 진도준과는 사랑인지 애증인지 모를 지독한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신현빈은 이미 영화계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확실히 드러내고 있는 배우다. '공조', '7년의 밤', '변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등에서 완전히 다른 얼굴을 보여주며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이뿐만 아니라 유보라 작가의 작품이던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 특별출연으로 인연을 맺었고, 이후 OCN '미스트리스' tvN '자백'에서도 존재감 있는 연기를 보여줬다. 시즌1을 마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도 장겨울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은 바 있다. 여기에 고현정과 함께 '너를 닮은 사람'에도 캐스팅돼 시선을 모은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송중기가 일찌감치 제안을 받은 뒤 논의를 이어오고 있던 작품. 캐스팅이 마무리되는대로 촬영에 돌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