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포츠서울

[단독]김성규, '돼지의 왕' 주연 캐스팅..반가운 열일

김선우 입력 2021. 06. 01. 09:58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김성규가 드라마화 되는 '돼지의 왕'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일 한 방송 관계자는 김성규가 드라마 '돼지의 왕' 주연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함께 주연으로 캐스팅된 김성규는 주요 배역 중 한 축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드라마에서도 '킹덤', '반의반'을 통해 어엿한 주연으로 성장한 김성규는 '돼지의 왕'으로 반가운 '열일'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배우 김성규가 드라마화 되는 ‘돼지의 왕’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일 한 방송 관계자는 김성규가 드라마 ‘돼지의 왕’ 주연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김성규는 드라마 첫 주연작이었던 tvN ‘반의반’과 넷플릭스 ‘킹덤’ 시리즈 이후 일년여만에 새 드라마로 시청자를 만날 예정이다.

‘돼지의 왕’은 연상호 감독의 동명 장편 애니메이션 원작을 드라마화 한 작품으로 슬픈 운명을 짊어진 주인공들을 통해 폭력의 근원을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앞서 김동욱의 캐스팅 소식도 알려졌다. 함께 주연으로 캐스팅된 김성규는 주요 배역 중 한 축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김성규의 캐스팅에 대해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측은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2017년 영화 ‘범죄도시’에서 양태 역할로 존재감을 드러낸 김성규는 이후 2019년 개봉한 ‘악인전’에서는 데뷔 첫 스크린 주연을 맡아 마동석, 김무열 등 동료들과 함께 칸영화제에도 입성했다. 또 개봉을 기다리고 있는 영화 ‘한산: 용의 출현’에도 출연했다.

드라마에서도 ‘킹덤’, ‘반의반’을 통해 어엿한 주연으로 성장한 김성규는 ‘돼지의 왕’으로 반가운 ‘열일’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한편 ‘돼지의 왕’은 캐스팅을 마무리 지은 후, 내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제작에 돌입한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