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마이데일리

'아내의 맛' 조작인지 알고 있었나? 질문에..박명수 "저는.." ('할명수')

입력 2021. 05. 14. 20:3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개그맨 박명수가 방송 내용 조작 여파로 종영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아내의 맛'을 언급했다.

14일 유튜브 채널 '할명수'에는 '50만 구독자 기원 Q&A'가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제작진이 "이 질문 대답 하실 수 있으실까?" 하고 묻자 박명수가 "다 할게요. 뭔데요?" 하고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에 제작진이 "'아내의 맛' 조작인지 알고 있었나"라고 질문하자 박명수는 "굉장히 민감한 질문이긴 하다"며 입을 뗐다.

그는 "촬영을 나가면 최선을 다하는 거지, 누가 와서 얘기를 안 해주는데 내가 어떻게 아냐. 나중에 그런 일이 터지고 '그런 일이 있었구나' 했다"며 "잘못된 게 있다면 정중히 사과하고 좀 더 앞으로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저는 전혀 몰랐다"고 거듭 강조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