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엔

'미스트롯2' 眞 양지은 "꿈같은 일이 현실로 펼쳐져" 데뷔 소감

이민지 입력 2021. 05. 14. 13:16

기사 도구 모음

'미스트롯2' 진 양지은이 데뷔 소감을 전했다.

양지은은 5월 14일 린브랜딩을 통해 데뷔곡 '사는 맛' 발매와 TV조선 '내 딸 하자'를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갖는 소감을 밝혔다.

또 양지은은 '사는 맛' 발매 후 '내 딸 하자'를 통해 데뷔 무대를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양지은은 '내 딸 하자'에서 '사는 맛' 녹음 현장을 비롯한 자세한 제작 과정까지 공개하며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미스트롯2’ 진 양지은이 데뷔 소감을 전했다.

양지은은 5월 14일 린브랜딩을 통해 데뷔곡 ‘사는 맛’ 발매와 TV조선 ‘내 딸 하자’를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갖는 소감을 밝혔다.

양지은은 정식 데뷔를 앞두고 “드디어 저에게 꿈같은 일이 현실로 펼쳐지는 순간이 왔습니다”라며 “오래 기다려왔던 시간이었던 만큼 더욱 더 정성을 다해서 준비했고, 그만큼 이번 앨범 활동에 최선을 다할 예정입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조영수 작곡가님이 주신 ‘사는 맛’은 희망적이고 밝은 가사를 담고 있는 곡”이라고 소개하며 “많은 분들이 이 노래를 들으시면서 에너지도 얻으시고 힘을 내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전했다.

또 양지은은 ‘사는 맛’ 발매 후 ‘내 딸 하자’를 통해 데뷔 무대를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그 동안 ‘내 딸 하자’를 통해 다양한 반전 매력을 뽐낸 양지은은 이번엔 아름다운 비주얼과 완벽하고 독보적인 가창력까지 갖춘 프로다운 모습을 보여줄 계획이다. ‘국민 가수’로 거듭나기 위한 첫 걸음을 내딛는 양지은의 무대에 벌써부터 기대가 쏠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양지은은 ‘내 딸 하자’에서 ‘사는 맛’ 녹음 현장을 비롯한 자세한 제작 과정까지 공개하며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할 예정이다.

양지은이 조영수 작곡가를 만나 자신의 데뷔곡 ‘사는 맛’을 처음 들은 후 ‘폭풍 눈물’을 펑펑 쏟았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를 모은 가운데, 이 같은 두 사람의 극적이고 감동적인 재회의 현장도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양지은은 14일 오후 6시 데뷔 싱글 ‘사는 맛’을 발매할 예정이다. (사진=린브랜딩)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