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동아일보

방탄소년단 美 인기 시트콤 '프렌즈 : 더 리유니언' 특별출연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 05. 14. 10:56

기사 도구 모음

그룹 방탄소년단이 1990년대 인기 미국 시트콤이었던 '프렌즈'의 특별판 '프렌즈 : 더 리유니언'에 특별출연한다.

보도에 따르면 '프렌즈 : 리유니언'은 시트콤 형식이 아닌 토크쇼 형태로 진행되며 방탄소년단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하게 된다.

'프렌즈 : 더 리유니언'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저스틴 비버, 레이디 가가, 데이비드 베컴, 제임스 코든 등이 출연하기도 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룹 방탄소년단. ⓒGetty Image/이매진스
그룹 방탄소년단이 1990년대 인기 미국 시트콤이었던 ‘프렌즈’의 특별판 ‘프렌즈 : 더 리유니언’에 특별출연한다.

13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27일 미국 HBO맥스에서 공개하는 ‘프렌즈 : 더 리유니언’에 등장한다.

보도에 따르면 ‘프렌즈 : 리유니언’은 시트콤 형식이 아닌 토크쇼 형태로 진행되며 방탄소년단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하게 된다.

방탄소년단의 이번 ‘프렌즈’ 특별판 출연은 의미가 남다르다. 방탄소년단 멤버 랩몬스터(RM)이 과거 ‘엘렌 드제너러스 쇼’ 등 토크쇼에서 ‘프렌즈’로 영어 공부를 했다고 말해 화제가 된 바 있기 때문이다.

(왼쪽부터)데이비드 슈위머, 리사 커드로, 매튜 페리, 코트니 콕스, 제니퍼 애니스톤, 매트 르브랑. ⓒGetty Image/이매진스

‘프렌즈 : 더 리유니언’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저스틴 비버, 레이디 가가, 데이비드 베컴, 제임스 코든 등이 출연하기도 한다.

‘프렌즈’는 1990년대부터 2000년 중반까지 큰 사랑을 받았던 미국 인기 시트콤으로 뉴욕 맨해튼에 사는 여섯 청춘 남녀의 우정과 사랑, 성장을 담아냈다. 이 시트콤을 통해 제니퍼 애니스톤, 코트니 콕스, 리사 커드로, 매트 르블랑, 매튜 페리, 데이비드 슈위머는 큰 인기를 얻어 스타로 발돋움했다.

17년 만에 완전체로 모인 ‘프렌즈 : 리유니언’은 당초 ‘프렌즈’ 2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해 방송을 목표로 기획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미뤄졌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