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이세희, 500대1 경쟁률 뚫고 KBS 주말극 여주인공 확정 [공식입장]

조혜진 입력 2021. 05. 14. 10:2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신예 이세희가 '신사와 아가씨'에 캐스팅 됐다.

14일 소속사 가족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세희가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 연출 신창석)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신사와 아가씨'는 세 아이의 아빠 영국과 밝고 당찬 아가씨 단단의 이야기를 다룬다. 다양한 등장 인물들을 통해 나이 차이로 인한 갈등, 사랑과 배신, 욕망과 질투 등 인간 세상사에 일어나는 많은 일들을 유쾌하고 재미있게 그려낼 예정.

극 중 이세희는 계속 흙수저로만 살 수 없어 성공을 목표로 하여 자신만의 행복을 찾아가는 인물 박단단 역을 맡는다. 박단단은 어떤 시련이 와도 긍정적으로 생각하며, 귀엽고 밝은 명랑 아가씨. 극 중 이영국 역을 맡은 배우 지현우와 완벽한 찰떡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세희는 소속사를 통해 "처음 캐스팅 소식을 듣고 믿기지 않았습니다. 대본을 받았을 때 저랑 비슷한 부분이 많아서 공감도 되고 너무 재미있었는데 단단이를 연기할 수 있게 되어 영광입니다"라며 "믿고 맡겨주신 신창석 감독님과 김사경 작가님, 선배님들께 누가 되지 않도록 단단처럼 씩씩하고 단단하게 끝까지 잘 해내도록 하겠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KBS 2TV 주말드라마에 500대1의 경쟁률을 뚫고 주연으로 파격 캐스팅이 된 신예 이세희는 JTBC '라이브온', 카카오TV '연애혁명', tvN '유령을 잡아라',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과 웹드라마 '진흙탕 연애담', '샌드위치 이론', '연남동 키스신', '키스요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또한 2020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에 초청된 MBC 시네마틱드라마 SF8 '하얀까마귀'에서 주연 장준오 역으로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또한 주연을 맡은 영화 '나만 보이니'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편, '신사와 아가씨'는 '하나뿐인 내편'의 김사경 작가와 '비밀의 남자', '끝까지 사랑' 등의 연출을 맡았던 신창석 PD가 의기투합했다. 현재 방송 중인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가족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