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이정민 아나운서 "'아침마당' 하다 둘째 임신, 태명은 마당쇠"

박세연 입력 2021. 05. 13. 14:5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정민 아나운서. 제공|KBS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KBS 이정민 아나운서가 둘째 임신 소감을 하며 태명을 공개했다.

13일 오후 KBS1 '아침마당'과 '6시내고향' 30주년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최근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 이정민 아나운서는 "기다렸던 아이가 찾아온 것 맞다"고 시청자의 축하에 고마움을 전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더욱 특별한 것은 '아침마당' 진행하는 도중 생긴 아이니까"라며 "'아침마당' 남희령 작가님이 태명을 마당쇠라 지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아침마당' 하면서 생긴, 쇠처럼 단단하고 건강한 아이로 자라라고 마당쇠 어떤가 하셨다"면서 "'아침마당'이 준 최고의 선물이 아닐까 싶다"고 웃으며 말했다.

'아침마당'과 '6시내고향'은 1991년 5월 20일 같은 날 첫 방송을 시작한 KBS1 장수 프로그램으로, 30년간 시청자의 희로애락 인생을 소개해왔다.

방송 30주년을 맞아 '아침마당'은 '희망은 당신입니다'라는 주제로, '6시내고향'은 '고맙습니다. 응원합니다'라는 주제로 안방극장에 웃음과 눈물로 감동을 전할 특집 방송을 오는 17일부터 5일간 선보일 예정이다.

psyon@mk.co.kr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