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미스몬테크리스토' 이소연, 최여진 계략에 수영장으로 추락(종합)

박하나 기자 입력 2021. 05. 12. 20:29

기사 도구 모음

'미스 몬테크리스토' 이소연이 최여진으로 인해 수영장으로 추락해 사고 트라우마로 위기를 맞았다.

12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극본 정혜원/연출 박기호)에서는 차선혁(경성환 분)과의 협의 이혼을 결정한 오하라(최여진 분)의 모습이 담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미스 몬테크리스토' 이소연이 최여진으로 인해 수영장으로 추락해 사고 트라우마로 위기를 맞았다.

12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극본 정혜원/연출 박기호)에서는 차선혁(경성환 분)과의 협의 이혼을 결정한 오하라(최여진 분)의 모습이 담겼다.

오하라는 차선혁과의 이혼을 결정했고, 차선혁의 모든 제안을 받아들여 차훈(장선율 분)을 위해 정신과 치료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속으로는 '이건 다 쇼야'라며 전혀 반성하지 않고, 겉으로만 사과했다.

그러나 차선혁은 오하라의 말을 진심이라 믿고, 고은조(이소연 분)와 황가흔(고은조, 이소연 분)에 대한 자신의 마음을 솔직히 털어놨다. 차선혁은 "은조는 나에게 잃어버린 시간이다. 근데 그 시간이 멈추지 않았다. 어딘가에 살아있을 것만 같고, 숨어있는 은조를 내가 찾아야 할 것만 같고 그랬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더불어 황가흔과는 운명이라며 "황가흔 안에 은조가 있었다"라고 말했다.

주태식(권오현 분)이 죄책감을 내려놓고, 배순정(김미라 분)에게 또다시 구애했다. 거부하는 배순정을 괴롭히는 주태식을 황가흔이 목격하고 "우리 엄마한테서 당장 못떨어져? 개수작 부리면 가만 안 둔다"고 경고했다. 배순정은 그런 황가흔에게서 고은조를 떠올렸고, 이에 황가흔은 "제가 딸 해드리고 싶다"라며 배순정을 달랬다.

신덕규(서지원 분)는 한영애(선우용여 분)를 통해 금은화(경숙 분)가 오하준(이상보 분)의 친모 성나연을 죽였다는 사실을 알고, 이를 황가흔에게 전했다. 황가흔은 어머니 죽음의 진실을 오하준에게 알리는 문제를 두고 고심했다.

영화 촬영 중, 오하라는 황가흔을 시험하기 위해 황가흔을 수영장에 빠뜨렸고, 황가흔이 물속에서 위기를 맞으며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는 믿었던 친구들에게 죽음까지 내몰렸던 한 여인이 복수를 다짐하고 돌아와 송두리째 빼앗긴 인생을 되찾는 드라마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