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단독] '채림 동생' 박윤재, 일일극 컴백..'미스 몬테크리스토' 후속작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입력 2021. 05. 12. 19:22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채림의 동생 박윤재가 일일드라마 주연으로 활동을 재개한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박윤재는 KBS2 새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에 출연, KBS1 '비켜라 운명아' 이후 약 2년만에 시청자를 만난다.

박윤재는 '피도 눈물도 없이'를 통해 소이현과 애틋한 관계를 연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피도 눈물도 없이'는 아버지를 배신하고 병든 남동생을 외면한 채 사랑과 욕망을 위해 떠나버린 비정한 엄마, 그런 엄마에게 복수를 꿈꾸는 딸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배우 채림의 동생 박윤재가 일일드라마 주연으로 활동을 재개한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박윤재는 KBS2 새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에 출연, KBS1 '비켜라 운명아' 이후 약 2년만에 시청자를 만난다.

박윤재는 '피도 눈물도 없이'를 통해 소이현과 애틋한 관계를 연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피도 눈물도 없이'는 아버지를 배신하고 병든 남동생을 외면한 채 사랑과 욕망을 위해 떠나버린 비정한 엄마, 그런 엄마에게 복수를 꿈꾸는 딸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최명길, 소이현, 서권순이 이미 출연을 확정했다.

드라마는 '미스 몬테크리스토:지독한 운명'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영을 목표로 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